안드레아스 페레이라

페레이라: 나의 가족, 맨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안드레아스 페레이라가 클럽의 아카데미로부터 배운 것에 대해 언급했으며, 퍼스트 팀 선수가 되는 방향에 대해 언급했다.

제시 린가드, 스콧 맥토미나이, 폴 포그바, 마커스 래시포드와 함께 안드레아스가 최근 맨유의 랭크로 이동했으며, 솔샤르 감독의 스쿼드의 일부가 되었다. 

타히스 총, 제임스 가너, 메이슨 그린우드가 퍼스트 팀 데뷔를 치른 후, 페레이라는 인사이드 유나이티드를 통해 자신의 의견을 남겼다. 경기와 훈련, 아카데미에서 배운 것에 대한 자신의 경험을 나누었다.

폴 포그바, 래시포드, 안드레아스
폴 포그바, 래시포드, 안드레아스

이번 시즌 퍼스트 팀에 들어온 어린 선수들에 대해 어떤 인상을 받으셨나요?

“훌륭했습니다. 우리와 많이 훈련도 했고요. 그들의 포지션에 저도 있었고, 제가 할 수 있는 한 많이 도와주려 노력했습니다. 이들과 함께할 수 있어 좋았고, 어린 선수들이 맨유에 계속해서 올 수 있었으면 합니다. 제 꿈이었고, 여전히 제 꿈이지만, 다른 이들을 보는 것도 좋은 일이라 생각합니다. 우린 하나의 큰 가족이고, 맨유에서 모두가 해낼 수 있는 사항이라 생각합니다.”

그들이 어떤 생각인지도 아시겠네요..

“그렇습니다. 몇 년 전만해도 제가 그 길을 걷고 있었으니까요. 퍼스트 팀 훈련에 참여하고, 그들과 첫 시간을 갖던 그 순간을요. 그래서 그들을 돕고 싶습니다. 안정감을 느끼도록 말이죠.”

큰 한 발자국을 뗀 이들이 어떤 마음일까요. 퍼스트 팀에서 함께 뛰는 심경이요. 

“멋질 겁니다. 저는 영광스러웠습니다. 긴 시간동안 알아왔고요. 스타디움에서 뛸 때는 정말 놀라웠죠. 우린 가족 같습니다. 특별한 감정이에요.”

워렌 조이스
워렌 조이스

아카데미를 거쳐온 선수로서 받은 최고의 조언은 무엇이었나요?

“워렌 조이스 감독님께서 항상 제게 열심히 하라고, 모든 부분에서 프로가 되어야 퍼스트 팀에 합류할 수 있다고 해주셨습니다. 재능이 있지만, 열심히 하지 않으면 재능이 쓸모 없게 되어버린다고 말이죠. 매일 매 훈련 세션이 도전입니다. 모든 경기가 무대이고요. 하루도 빠질 수 없습니다. 더 나아가야 하고, 매일 한 걸음을 걸어야 합니다. 프로가 되어야하죠. 어린 선수들에게 이 말을 똑같이 해주고 싶습니다.”

아카데미에 있을 때, 누가 롤 모델이었나요?

“항상 폴 스콜스, 긱스, 루니, 카라스가 롤 모델이었습니다. 훈란을 볼 기회가 있으면, 꼭 봤습니다. 얼마나 이들이 열심히 임하는지 말이죠. 제게는 좋은 예시였고, 언젠가는 저도 저 무대에 설 거라 생각했거든요. 최선을 다해 최고의 롤 모델이 되기 위해 저도 노력하고 있습니다.”

라이언 긱스
라이언 긱스

아카데미에서 멘토는 누구였나요? 어떤 도움을 받으셨나요?

“저에게는 스탭들이 정말 중요했습니다. 정말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안정적인 느낌도 받았고, 필요한 걸 말할 수도 있었고요.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문화에 힘들기도 했지만, 겸손하게, 열심히, 그리고 모든 이들의 말에 귀를 기울였습니다. 매일 배웠습니다.”

돌아보면, 아카데미에서 최고의 순간은 언제였나요?

“리저브 팀에서 뛰었던 첫 경기요. 레스터 시티 원정이었습니다. 오른쪽 윙어자리였고, 워렌 감독님께서 경기에서 계속 뛰라고 해주셨어요... 그 말이 제 머릿 속을 떠나지 않았고 모든 곳을 뛰어다녔죠! 그 부분에서 저를 마음에 드셨던 것 같습니다. 멘탈 테스트였고, 다음 레벨로의 준비였습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아카데미에 대한 생각을 표현하자면?

“세 단어로 표현하긴 힘드네요. 어렵다. 열심. 그리고 행복해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