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팀 포수-멘사

포수-멘사, 풀럼 임대

팀 포수-멘사가 한 시즌 임대를 풀럼에서 보내게 되었다.

포수-멘사는 이번 시즌 풀럼에서 임대 시간을 보내게 되었다.

다재다능한 선수인 그는 프리 시즌에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었으며, 이번 투어 2018에서 다섯 번의 경기 모두에 참여했다. 또한 지난주 바이에른 뮌헨과의 경기에선 후반전 대체선수로 임했다.

팀 포수-멘사
팀 포수-멘사

네덜란드의 국가대표인 그는 임대로 두 번 연속 시즌을 보내게 될 예정이다. 모든 컴피티션에서 24번의 경기에 출전했고 프리미어리그 크리스탈 팰리스에서 눈길을 사로잡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클럽의 프리 시즌에 완벽하게 임한 포수-멘사는 정기적으로 퍼스트 팀 축구에 임하기 위해 임시적으로 풀럼으로 가서 뛰게 되었다.

2016년 2월 올드 트래포드에서 아스널과의 경기 승리를 이루는데 대체선수로 뛰며 퍼스트 팀 데뷔를 했던 포수-멘사였으며, 당시 경기에서 래시포드가 두 번의 득점을 기록했다. 

지난 해, 그는 클럽과 새로운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풀럼으로의 임대는 그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 

팀 포수-멘사
팀 포수-멘사

그는 풀럼의 네 번째 수비수가 되었으며, 레프트 백 막심, 센터백 알피, 그리고 아스널에서 이적한 챔버스 이후의 선수가 된 것이다. 

그는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로 데뷔를 치를 수도 있으며, 지난 시즌에도 임대로 시간을 보낸 곳이 크리스탈 팰리스였다. 

맨유의 모든 이들이 팀의 행운을 비는 바이며, 이로써 이번 여름 임대를 간 맨유의 여섯 번째 선수가 되었다. 

골키퍼 조엘 페레이라(비토리아 FC), 딘 헨더슨(쉐필드 유나이티드), 카메론 보스윅-잭슨(스콘소프 유나이티드), 앙헬 튀앙제브(애스턴 빌라), 매티 윌록(세인트 미렌)이 이미 임대를 갔다.

팀 포수-멘사
팀 포수-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