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솔샤르 감독이 전한 선수단 소식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이 수요일 프리미어리그 웨스트햄과의 경기(영국 시간 18시 킥오프)를 앞두고 부상 상황에 대한 최신 정보를 제공했다.


맨유의 올 시즌 마지막 리그 홈 경기와 LASK와의 유로파리그 16강 2차전 경기는 솔샤르 감독에게  일요일 4위 경쟁 팀인 첼시와의 FA컵 준결승전 패배를 만회할 기회다. 

웨스트햄전 승리는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릴 일요일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에서 맨유가 레스터시티를 앞지르기에 충분한 승점이 될 것이다.
맨유는 최근 두 번의 수도 런던 방문과 지난 주 사우샘프턴과의 월요일 밤 무승부 등으로 많은 피로가 누적됐다. 맨유는 컵 대회에서 거듭 높은 무대로 진출했고, 유로파리그에 참가함녀서 다른 팀보다 휴식 시간이 부족한 것에 익숙하다. 지난 금요일에 경기한 해머스, 일요일 간 휴식할 레스터 시티전도 크게 다르지 않다.  

솔샤르 감독은 경기 전 단독 인터뷰에서
“실망스룬 패배 후에 자존심에 멍이 들었지만, 우리는 다시 갈 준비가 돼 있다”
고 했다.
“변명을 하지 않을 것이다. 이제 결승전같은 두 경기가 남았다.”
센터백 에릭 바이와 해리 맥과이어는 웸블리에서 첼시에 3-1로 진 경기에서 서로 충돌해 다쳤다. 맥과이어는 붕대를 맸고, 바이는 들것에 실려나갔다. 

맥과이어의 상태에 대해 솔샤르 감독은
“그는 어제 [월요일]에 있었으니 괜찮을 것”
이라고 했다.

바이는 일요일 스리백의 일원으로 나선 뒤 여전히 검사를 받고 있다. 동료 수비수 루크 쇼, 악셀 튀앙제베, 필 존스는 뛸 수 없다.

“물론, 그는 약간 흔들렸다”
라고 설명했다.
“머리에 큰 일격을 당했다. 우린 여전히 그를 살피고 있다.”


“그는 경기가 끝난 후 런던에 머물렀다. 오늘 아침엔 아직 못 봤다.”


“곧 다시 볼 것이다. 바라건대, 그는 무사할 것이다.”


솔샤르 감독은 기자회견에서 바이가 수요일 밤에 치를 웨스트햄전에 출전할 준비가 될 것 같지 않다고 암시했다.

웨스트 햄 팀 뉴스

원정팀은 로버트 스노드그라스가 없을 수도 있지만 펠리페 안데르송이 부상 후 다시 건강해졌다. 어린 벤 존슨과 코너 코벤트리는 모예스의 계획에 참여한다. 라이언 프레더릭스는 종아리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미카일 안토니오는 락다운 이후 팀내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다. 공격 선봉에 설 것이다.

맨유의 2020/21시즌 신상 트레이닝복이 adidas.com과 클럽 공식 스토어에서 판매 중입니다. 새 시즌 준비를 위해 주문하세요!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