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샤르 감독과 페레이라

페리이라와 새로운 계약 체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기쁜 마음으로 안드레아스 페리이라와의 새로운 계약 체결을 알린다. 2023년 6월까지, 옵션에 따라 1년 연장할 수 있는 계약을 체결했다.

23세의 페레이라는 2011/12 시즌 맨유의 유소년에 입단해 현재까지 1군에서 35경기 출전을 기록 중이다.
페레이라
페레이라
페레이라는
“맨체스터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다. 이제는 이 도시와 팀이 내 고향처럼 느껴진다. 이곳에서 경력을 이어갈 수 있어 기쁘다. 솔샤르 감독은 나에게 굳은 신뢰를 보여줬다. 그와 함께 할 새로운 시간이 기대된다”
며 

“이제는 새 시즌을 앞두고 열심히 달려야 할 시기다. 팀을 위해 모든 것을 하겠다. 새 시즌에도 꾸준한 모습을 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가족들에게 감사하며 신에게 감사한다”
고 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페레이라는 유소년에서 자라난 또 한며으이 선수다. 맨유라는 팀에서 뛰는 것이 어떤 것인지도 잘 알고 있다. 다른 나라에서 왔지만 이 팀의 가치와 전통을 잘 알고 있다”


“페레이라는 스쿼드에서 이제 중요한 선수가 되었다. 중원에서 에너지와 성실함을 보여주는 선수다. 매일 훈련에서도 멈추지 않는다. 상당히 좋은 성격을 가지고 있으며, 이곳에서 계속 발전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 그와 함께하는 새 시즌이 기다려진다”
고 했다.
페레이라
페레이라
한편 페레이라는 맨유의 프리시즌에 참가할 예정이다. 모든 경기는 MUTV를 통해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