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칸토나

칸토나, 올드 트라포드에서 사커 에이드 참가 확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레전드 에릭 칸토나가 올드 트라포드로 돌아온다. 6월 10일 일요일 유니세프를 위한 사커 에이드에 참가한다.

'킹 에릭 칸토나는 현역 시절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주인공이다. 맨유에서 다섯 차례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차지한 바 있는 그는 사커 에이드 월드 베스트 11으로 참가한다. 우사인 볼트와 함께할 전망이다. 상대편인 잉글랜드 베스트에는 로비 윌리엄스 등이 출전한다.

꿈의 극장에서 다시 한 번 나서는 경기에 대해 칸토나는
“마치 고향 같은 곳이다. 올드 트라포드로 돌아가는 것은 특별한 일이다. 반가운 얼굴들로 가득 찬 경기장에 다시 서는 날이 기다려진다”
고 했다.

이어 그는
“내가 하고픈 말은, 유니세프를 위한 사커 에이드 대회는 특별하다.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이뤄진다. 내가 돌아가 6월 10일에 다시 서는 경기에서 여러분들도 함께하길 빈다. 함께 올드 트라포드에서 다시 역사를 만들고 싶다”
고 했다.
칸토나
칸토나는 붉은 유니폼을 입고 그라운드를 누빈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이다. 1992년부터 1997년까지 활약하며 185경기를 소화했다. 82득점을 기록했고 다섯 차례 리그 우승, 두 차례 FA컵 우승을 이끌었다.

칸토나가 마지막으로 경기를 소화한지 정확히 21년이 되는 날이 바로 오늘(1997년 5월 11일)이다. 당시 맨유는 웨스트 햄 과의 1996/1997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하며 5년 중 4년 연속 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칸토나는 많은 이들과 함께 사커 에이드 경기에 나선다. 로비 윌리엄스, 우사인 볼트, 모 파라 경, 고든 램지, 울리 머스, 마크 라이트, 브랜든 콜, 조 윅스, 시도르프, 피레, 야야 투레, 야프 스탐, 클루이베르트, 판 데르 사르, 피터슨, 댄 카터, 데이비드 시먼, 제이미 레드납, 대니 머피, 로비 파울러, 마이클 신 등이 나선다.

경기는 6월 10일 올드 트라포드에서 개최되며 이는 FIFA 러시아월드컵 개최 4일 전이다. 입장권은  www.manutd.com/socceraid 에서 구매 가능하다. 

또한 사커 이이드에 대한 더 많은 정보는 socceraid.co.uk를 방문하거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에서 @SoccerAid를 팔로우 해 찾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