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든 산초

제이든 산초, 맨유 데뷔전 소화

토요일 14 8월 2021 15:25

올 여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유니폼을 입은 제이든 산초가 리즈와의 경기에서 15분간 활약하며 팀의 5-1 승리에 일조했다.

올 여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맨유로 이적한 산초는 다니엘 제임스와 교체 투입되어 15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팀의 4골차 승리를 도왔다.

산초가 투입된 후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았지만 21세의 산초가 맨유의 팬들 앞아서 활약하며 기대와 환호를 한 몸에 받았다. 
라파엘 바란을 환영합니다! Video

라파엘 바란을 환영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전사로 새롭게 태어난 주인공!

17개월 만에 가득 찬 관중을 맞이한 올드 트라포드는 산초에게 거대한 환호로 환영의 인사를 건냈다. 앞서 라파엘 바란 역시 팬들 앞에서 인사를 하는 시간을 가졌다.

바란의 영입은 경기 시작 직전에 발표되었으며, 그라운드에 올라 팬들 앞에서 처음 인사를 했다. 
한편 바란의 첫 활약은 한 주를 기다려야 할 전망이다. 하지만 리즈전은 산초에게 영원히 기억될 순간이었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