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무리뉴 감독

무리뉴 감독과 챔피언스리그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이끌며 2016년 7월 첫 기자회견을 치렀다. 그리고 무리뉴 감독은 챔피언스리그에 그의 불만족을 드러냈다. 프리미어리그 순위표에서 5위로 마무리하겠다는 말을 전하기도 했다.

“조금 당황스럽습니다. 숨지 않겠습니다. 알렉스 퍼거슨 경의 챔피언스리그 기록을 따라가는 것이 아닙니다. 하지만 클럽은 더욱 중요합니다. 저보다도요. 우린 이 클럽이 어디에 있어야 하는지 확실시 해야합니다.”

최고 컴피티션의 예선전은 유로파리그에서 훌륭한 성공을 확실시 했다. 지난 시즌, 물론 맨유는 맨시티와의경기를 다시 한 번 치렀고, 무리뉴 감독은 퍼거슨 경의 194 경기에 더 가까워졌다. 22시즌에 걸친 기록이었다. 

아르센 벵거와 나폴리의 카를로 감독은 또 다른 감독이기도 하다. 무리뉴 감독보다 챔피언스리그 경기를 더 많이 치른 감독들이다. 결론적으로 올드 트래포드에서 영 보이즈와의 경기 승리를 이끈 후, 그는 지적했다. 이 상황에서 14번의 상황에 예선을 기록했다.

다시 한 번 미션이 성공하는 경우다. 맨유는 유벤투스 팀과 같은 조에 속해있으며, 유벤투스는 강력한 우승 팀 중 하나이다. 스페인에서 지난 시즌 네 번째 팀이자, 스위스의 탑 클럽과도 경기를 치렀다. 이미 안전하게 안착하고 있지만, 유벤투스는 베른에서 승리하며 1위를 기록했으며, 맨유도 그 뒤를 따르고 있다. 

유벤투스는 34번의 유로피안 경기에서 두 번만 패했으며, 20번의 승리를 거뒀다. 우리와의 경기에서 우리가 2-1로 승리한 이후 그들은 다시 한 번 승리를 거뒀다. 화요일 발렌시아와의 경기였다. 비안코네리는 7번의 세리에 A에서 승리했다.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의 승리는 맨유로 하여금 두려움을 이겨내게 만들었으며, 니옹에서 12월 17일 마지막 16강으로 가기 위한 경기를 앞두고 있다. 어느 것도 축구에선 예측할 수 없다. 지난 시즌에도 보았듯이 말이다. 올드 트래포드에서 중요한 원정 득점을 기록했던 세비야가 있었기 때문이다. 1차전에서 힘들게 경기를 치른 적이 있었다.

조별 리그의 마지막은 실망스러웠다. 무리뉴 감독의 맨유는 유로파리그에서 우승을 거뒀다. 현재 스쿼드 대부분이 이런 경험을 배우게 될 것이고, 다음 상대를 준비하는데 논의될 것이다. 지금과 2월 사이에 말이다. 원정 득점 규칙을 마음에 새길 수 있을 것이다.

무리뉴 감독
무리뉴 감독

확실한건, 맨유가 이미 챔피언스리그 다음 2월과 3월에 경기를 치를 준비를 하고 있다. 나폴리가 진출하지 못한다면, 무리뉴 감독은 컴피티션에서 가장 경험이 많은 감독이 될 것이다. 

어떤 감독도 가장 유명한 트로피를 세 개의 다른 클럽에서 들어올리지 못했다는 걸 잊지 말아야 한다. 무리뉴 감독은 포르투와 인터 밀란을 지도 하던 당시 영광을 누렸던 적이 있다. 더 나아가 앞으로는 인센티브가 될 것이다. 그의 기록에 대해 무리뉴 감독은 이미 자부심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덧붙여서 약속한 것에 대해 강조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도 유럽의 최고 순위권에 오를 수 있다. 

마지막 조 별 경기의 결과가 어떻든, 무리뉴 감독은 이번 시즌 다시 한 번 16개 팀과의 경기를 치르게 된다. 그리고 우린 컴피티션의 모든 것을 경험해본 감독을 갖고 있다. 긍정적으로 조별 경기에 접근할 필요가 있다. 

본 기사는 저자 개인의 의견으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클럽의 공식 의견은 반영하지 않았습니다.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