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주제 무리뉴 감독

무리뉴 감독 : 한 경기로 한 시즌을 판단하지 않겠다

주제 무리뉴 감독이 FA컵 결승전 결과로 한 시즌을 판단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맨유는 프리미어리그를 2위로 마무리했다. 그리고 올 시즌 마지막 경기를 웸블리에서 13번째 FA컵 우승 도전으로 치른다.

무리뉴 감독은 경기를 하루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에서 FA컵의 승패가 한 시즌의 내용에 대한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루카쿠, 마르시알의 출전 여부는? article

주제 무리뉴 감독이 FA컵 결승전을 하루 앞두고 선수들의 출전 여부를 알렸다.

“물론 큰 차이는 있다. 하지만 한 시즌이 좋았는지 나빴는지가 단 한 경기로 판단되지는 않을 것이다”


“스스로 분석을 해 봤다. 나의 노력을 비롯해 팀에서 한 모든 것을 분석했다. 선수들에 대한 부분도 물론 분석을 했다”


“나는 선수들을 중요한 단 한 경기로 판단하지는 않을 것이다. 나는 선수들이 어떤 활약을 한 시즌 동안 펼쳤는지 잘 알고 있다. 긍정적인 부분들, 노력에 대해 알고 있다. 부정적인 부분도 있다. 하지만 단 한 경기 결과로 지금까지의 시즌에 대한 분석하지는 않을 것이다”

article

‘차분하게 준비한다’

맨유는 수요일 런던으로 향했다. 왓포드의 훈련장에서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를 떠나 스쿼드와 같이 보내는 시간에 대한 만족감도 나타냈다.

“이제 곧 시즌이 종료되면 약 두 달 동안 서로 보지 못할 것이다. 경기 후 인사를 하고 누군가는 휴가를, 누군가는 월드컵을 향해 갈 것이다”


“경기 후 이제 헤어지고 7월 중순에나 볼 것이다. 그리고 누군가는 8월에 볼 것이다. 때문에 3일간 서로 합숙하며 보내는 시간은 참 좋다.”


“날씨도 좋고, 훈련장도 좋다. 훈련장을 쓸 수 있도록 허락한 왓포드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모두가 차분하게 훈련하고 있다.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내일 경기 후에는 안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