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올드 트래포드에서의 무리뉴 감독

허더즈필드전, 무리뉴 감독 반응

Share With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허더즈필드 타운 경기 승리에 대해 만족한다는 반응이었다. 그리고 60년 전 뮌헨 참사를 기억하는 시간도 가졌다...

항상 컨트롤 안에 있다

“볼 점유율이 전반전에 80% 였습니다. 하지만 득점이 없었죠. 그래서 후반전에는 약간 차분하게 하는 것이 더 중요했습니다. 우리를 잃지 않고 직진하는 플레이가 필요했죠. 그리고 그런 공격수들 덕분에 패스나 공격 무브를 갖고 있었습니다. 후반전에 조금 더 집중적으로 했습니다. 볼을 더 높고 빠르게 회복했죠. 그리고 첫 골이 터졌습니다. 1-0이었지만, 경기가 끝났다고 생각했습니다. 우리가 너무 많이 경기를 쥐고 있다고 생각했거든요. 굳건한 경기력이었고, 수비적으로도요. 우린 경기장에서 볼을 잘 회복해냈습니다.”
득점에 대한 분석

“마티치의 압박이 좋았습니다. 볼을 빼앗아 오는 것도 그랫고, 크로스도 좋았습니다. 그리고 나서 물론 루카쿠의 피니시도, 무브도 좋았죠. 알렉시스는 거의 제 심장을 아프게 할 정도였습니다. 중요한건 두번째 득점이 경기를 끝냈다는거죠.”
맥토미네이, 전반전 패널티 어필이 있었는데

“잘 모르겠네요. TV로 보지 않아서요. 확실하지 않습니다. 반 라 파라가 부상당한 첫 하는 것이 보기 좋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볼을 가져갔죠. 그건 경고였습니다. 최소한요. 하지만 상대도 열심히 했습니다. 24점을 갖고 있는 팀이고, 모든 승점이 그들에겐 필요한 거니까요. 승점을 위해 싸우는 것이 보였습니다.”
뮌헨 참사를 기념하기 위한 결과였나

“결과는 해당 기념일과 전혀 관계가 없습니다. 모든 이들이 직간접적으로 행사와 연관있다고 생각하시고 그렇게 보시는 것 같네요. 제 생각에 홈에서 플레이하는게 좋았습니다. 이겼고, 그리고 포지션도 지켰고요. 그게 우리의 목표는 아니었지만. 포지션을 지키려고도 열심히 해야했습니다.”


무리뉴 감독이 MUTV와의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경기 후 기자회견의 일부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