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발렌시아가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스토크시티전, 매치리포트

Share With

발렌시아는 지난 12월 중순 부상으로 한동안 경기에 참여하지 못했지만, 이번 경기에서 복귀했다. 복귀한지 10분이 채 안되어서 리드를 잡은 그는 왼 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마샬은 하프 타임 전에 맨유에 득점을 가져왔으며, 훌륭한 스트라이크였다. 그리고 루카쿠는 후반전을 통틀어 맨유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경기로 들어가, 무리뉴 감독은 맨유에 부임한 이래로 스토크시티에 첫 승리를 기대했었다. 18개월 간 3번의 무승부 후에 말이다. 이길 수 있는 기회에 힘입어 발렌시아의 복귀가 있었고, 2018년 루카쿠가 첫 선발을 할 수 있었다. 

맨유는 경기 초반부터 시작이 좋았고 패널티 어필도 있었다. 마샬이 스토크 시티의 모리츠 선수와의 충돌 이후 박스 안에 넘어졌기 때문이었다. 이 것으로 맨유의 사기를 꺾을 수 없었으며, 오히려 리드를 가져간 맨유였다. 발렌시아가 16야드에서 외 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스토크 시티의 새로운 감독인 폴 램프란트가 이번 경기에 참여했으며 스탠드에서 관람했다. 현재 좋지 않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스토크 시티이기 때문에 이번엔 승리하길 원했다. 오프닝 득점 이후 동점 골 기회가 있었다. 샤키리가 슈팅을 시도했지만 데 헤아의 세이브가 있었다. 스테판 아일랜드는 더 깔끔한 기회가 있었지만, 득점을 기대하기엔 못미치는 슈팅이었다.
휴식 이후, 무리뉴 감독은 3-0을 기대했으며 스토크 시티의 키퍼인 잭 버트랜드는 더 부드럽게 볼을 다루며 두 번째 스트라이크를 막았다. 루카쿠는 스코어시트에 이름을 올리기로 시도했지만 슈팅은 득점에 막히고 말았다.

한 시간여 지나, 마샬은 스토크 시티의 수비를 뚫고 나아갔으며 맨유에 리드를 계속해서 연장했다. 하지만 근거리 슈팅은 버틀랜드에게 곧장 이어졌고, 득점에 성공하지 못했다. 마타도 기회를 잡았지만 슈팅 이전에 힘을 잃었다.

루카쿠는 맨유에서 크리스마스 이전부터 리그 득점을 성공한 적이 없었지만, 후반전은 그의 세상이었다. 스토크 시티의 수비를 뚫고 버틀랜드의 골문을 뚫었다.

래시포드도 득점 기회를 잡았으며, 백 힐 슈팅으로 거의 4-0을 만들 수 있었지만, 버틀랜드는 스토크 시티의 더 큰 패배를 막았다.

스토크 시티는 후반전 거의 위협을 하지 못했으며, 데 헤아가 계속해서 수비를 펼쳤다. 맨유는 덕분에 리그 선두와 그 간격을 좁힐 수 있게 되었으며, 안정적인 승리를 거두었다.
린가르드와 루카쿠의 기뻐하는 모습
린가르드와 루카쿠가 세 번째 득점에 서로 기쁨을 나누고 잇는 모습이다.
라인업

맨유: 데 헤아, 발렌시아, 존스, 스몰링, 쇼, 마티치, 포그바, 마타(맥토미네이 83), 린가드(펠라이니 79), 마샬(래시포드 79), 루카쿠
대체선수: 린델로프, 로호, 에레라, 페레이라(GK)
경고: 린가드, 루카쿠

스토크 시티: 버틀랜드, 바우러, 앨런, 조우마, 아일랜드, 츄포 모팅(소브히 61), 타이몬(위머 45), 마틴스 인디, 샤키리, 플래쳐(c), 크라우치(디우프 70)
대체선수: 아펠레이, 아담, 그랜트, 에드워즈
경고: 아일랜드
맨유 다음 일정은?

맨유는 이번 주말 다음 경기를 치르게 되며, 시안의 번리와 원정 경기를 치르게 된다. 경기는 1월 20일 토요일에 예정되어 있다.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