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스몰링

스몰링, AS로마 임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크리스 스몰링의 AS로마 임대에 대해 이야기했다. 스몰링은 2019/2020 시즌을 이탈리아에서 보낸다.

솔샤르 감독은 금요일 오전 인터뷰에서 

“스몰링은 이탈리아로 향했다. 로마로 향했고, 메디컬 테스트와 마지막 협상을 마쳤다”
고 했다. 
솔샤르 감독은
“현재 센터벽이 6명이다. 유럽 이적시장 마감을 앞두고 최근 이야기가 오갔다. 스몰링 역시 그곳에서 새로운 경험과 도전을 이야기했다”


“더 좋은 모습으로 돌아올 것이다. 좋은 리그의 빅 클럽이다. 잉글랜드 선수가 많이 도전한 곳이 아니기에 그도 즐길 것이다”
고 했다.
 
만약 스몰링의 임대는 2019/2020 시즌에 임대로 팀을 떠나는 세 번째 시니어 선수다., 앞서 산체스가 밀란으로, 페레이라가 스코틀랜드의 하츠로 갔다.

산체스는 로멜루 루카쿠와 함께 인터밀란에서 뛴다. 루카쿠는 완전이적을 올 여름에 했다. 그리고 어쩌면 12월 산시로에서 개최되는 로마와의 경기에서 스몰링과 맞설 수도 있을 예정이다. 리턴 매치는 2020년 4월이다.
한편 스몰링은 지난 시즌 맨유에서 34경기에 출전해 1득점을 기록 했다. 왓포드와의 원정에서 1-2로 패배했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