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솔샤르 대행

솔샤르 : A매치 기간에 대해

솔샤르 대행이 인터네셔널 브레이크 기간을 앞둔 맨유 선수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했다. 해당 기간동안 재충전의 시간을 가지고 복귀에 집중하자는 말이었다.

맨유는 토요일 저녁, 울버핸튼과의 경기에서 2-1의 스코어로 패했다. 

경기 패배의 결과는 지난 아스널과의 프리미어리그 경기 패배와 마찬가지로 당황스러웠다. 

인터네셔널 브레이크 기간이 이제 시작될 예정이고, 2주 간의 기간에 평소보다 길 것이란 질문에 솔샤르 대행은 동의하며, 스쿼드 앞에 놓인 과제에 생각할 시간이 될 것이라 전했다.

“일어난 일이니까 어쩔 수 없죠.”

“선수들은 국가대표 팀으로 가서 즐기고, 할 수 있는 한 또 경기에 임해야죠.”

“몇몇 선수들이 스쿼드의 부름을 받았지만, 재충전의 시간도 필요합니다.”

“어떤 일을 하든, 쉬든 국가대표에서 뛰든, 웃으며, 재충전해서 돌아오자는 겁니다. 리그와 챔피언스리그를 위해서 말이죠.”

맨유는 3월 30일 토요일에 왓포드와의 프리미어리그 경기로 복귀할 예정이며, 탑 4위를 위해 꼭 승리해야하는 경기이다.

해당 홈 경기 이후 울브즈와의 원정 경기가 있는데, 4월 2일에 예정되어 있다. 바르샤와의 경기는 4월 10일 올드 트래포드에서 예정되어 있으며 UEFA 챔피언스리그 1차전이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솔샤르 대행은 선수들에게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 전했다. 

“휴식 이후의 일에 준비해야 합니다. 남은 경기가 많습니다. 4월과 5월에요. 항상 폼을 찾아야 합니다. 도전이 기대됩니다. 바르샤와의 경기를 치르게 되면, 많은 하이라이트들이 있을 겁니다. 선수들이요? 태도에 대해 걱정 마세요. 다시 돌아와서 좋아질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