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대행

솔샤르 감독 대행, 레딩전 반응

솔샤르 감독은 맨유 팀으로 선발된 그의 선수들이 힘들었을 거라 인정했다. 9가지 변화를 준 그의 팀은 향상할 부분이 많지만, FA컵 4라운드에 진출하게 되어 기쁘다는 말을 전했다.

세르지오 로메로는 클린시트를 유지했고, 전반전 VAR에 의한 마타의 패널티 득점과 추가시간에 터진 루카쿠의 득점으로 경기는 맨유의 승리로 돌아갔다. 

솔샤르 감독의 경기 후 인터뷰를 만나보자...

팀, 힘들었을 것이다

“힘든 경기였지만, 2-0에 클린 시트를 이뤄냈습니다. 충분합니다. 9가지 변화를 주었고, 쉽지 않은 팀이었어요. 한 번도 뛰어보지 않은 조합이어서요. 그래서 더 기쁩니다.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되어서요. 모두가 하나 된 날이기도 하고, 물론 충분한 체력 비축의 시간과 관계 증진의 시간이 필요한 걸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의 팀으로 함께 하게 되어, 정말 좋네요.”

레딩, 좋은 플레이였다

“상대를 분석했고, 어떻게 뛸지 생각했습니다. 정말 잘하는 팀이었습니다. 실력 좋은 선수들이 있고, 점유율에 열심이었습니다. 우리가 볼을 가지면, 약간 낭비했습니다. 알고 있었어요. 그런 부분에서 더 연습이 필요하다는 걸 알았죠.”

안드레아스 페레이라
안드레아스 페레이라

VAR 상황에 대해

“제가 앉은 곳에서 보기엔 확실한 패널티였고 VAR이 필요 없다고 생각했습니다.하지만 오프사이드 체크를 원했고, 아마 그랬을 겁니다. 하지만 일이 잘 풀렸고요. 패넕티가 득점이 되었죠.”

알렉시스, 토트넘 전에도 괜찮을 듯

“탈렉시스는 햄스트링에 무리가 있다는 말을 경기 말미에 했지만, 몇 분 전에 두 명의 대체선수를 투입했기 때문에 이야기를 했었습니다. 마지막엔 한 명을 뺄 수 없었어요. 괜찮을 거라 생각합니다. 약간 피곤하긴 할겁니다. 하지만 나쁜 소식은 아니니까요. 다시 한 번 다음주에 지켜봐야죠.”

루카쿠, 더 잘하고 있다

“나아지고 있습니다. 크리스마스 이후 시간을 가졌고, 체력이 돌아왔습니다. 90분이 필요하지만, 알렉시스에게 패스도 잘 받고 볼을 잘 가졌다고 생각합니다. 긍정적이란 생각입니다.”

다르미안, 가장 긍정적이었다

“가장 긍정적인 요인이었습니다. 물론 루카쿠가 득점을 했지만 마티오가 센터백으로 잘해주었습니다. 이탈리아 선수이고, 볼에 대해 차분합니다. 잘 적응한 선수이기도 하고, 패스도 괜찮았습니다. 발이 잘못되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총은 흥미로웠다

“두 세가지 정도의 일을 잘 해냈습니다. 흥미로운 선수에요. 과거에 좋지 않은 부상이 있었지만, 팀으로 돌아왔고, 잘 해낼 겁니다.”

타히스 총
타히스 총

웸블리에선 더 나은 모습이어야 한다

“아주 더 많이 나아져야 합니다. 항상 판타지 축구에 대해 요청할 수 없습니다. 변화가 있고, 예상치 못한 일이 나올 수 있죠. 같은 흐름과 리듬은 기대하기 어려워요. 당시의 선수 개인의 실력에 달려있는 거죠. 회복할 시간이 필요하고, 그리고 나서 훈련을 더 해야합니다. 토트넘과의 경기에서 이렇다면, 클린시트나 득점을 얻을 수 없을 겁니다.”

관중들의 노래

“미키의 노래가 궁금했습니다. 곧 갖게 되겠죠!”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