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왓포드전 선수단 소식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주말 왓포드와의 경기를 앞두고 선수단 소식을 알렸다.

몇몇 선수들은 부상으로 인해 A매치 기간 동안 자국 대표팀에서 일찌감치 제외되었다. 주말 경기에 확실히 출전하지 못하는 선수는 3명이다.

알렉시스 산체스는 무릎 부상에서 회복 중이며 마테오 다르미안과 안토니오 발렌시아는 아직 출전이 불가한 상황이다.
“주중 좋은 훈련 시간을 가졌다. 몇몇 선수들은 부상이었지만 다시 잘 돌아올 수 있을 것이다”


“알렉시스는 최근 돌아왔고, 다르미안과 안토니오는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 세 명이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


“한 두 명은 더 살펴봐야 할 것이다”
다른 선수들은?

전방 선수들을 살펴보면 로멜루 루카쿠가 울버햄프턴과의 FA컵 경기에 나서지 못했고 유로 2020 예선에도 발 문제로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마르시알과 래시포드 역시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에릭 바이는 머리 부상으로 코트디부아르의 르완다전에 나서지 못했다.

제시 린가드는 체력을 끌어 올리는 상황이다. 몰리눅스에서의 경기 후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알렉시스 산체스
알렉시스 산체스
왓포드는?

왓포드는 그리스 출신의 풀백 홀레바스가 부상에서 돌아왔다. 톰 클레버리가 유일하게 팀에서 나서지 못하는 선수다. 클레벌리는 종아리 부상이다.

가르시아 감독이 이끄는 왓포드는 26명의 선수가 모두 경기에 출전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