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무스 호일룬

호일룬 | 조금씩 발전을 느낀다

수요일 25 10월 2023 16:22

라스무스 호일룬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커리어를 시작한 방식에 만족하고 있다. 곧 골이 터지기 시작할 것이라고 확신했다.

호일룬은 챔피언스리그에서 이미 3골을 터뜨렸다. 지금까지 6번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 출전해 모두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으나 아직 프리미어리그에서는 첫 골을 기다리고 있다.

이미 팬들의 확고한 지지를 받는 맨유의 11번 호일룬은 아직 발전할 여지가 많으며 자신이 공격수로서 완성된 선수는 아니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난 내 가치를 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뛰기 때문에 매일 경기력을 발휘해야 한다는 것도 알고 있다." 호일룬이 올드 트래라드에서 기자와 인터뷰에서 말했다.
"아직 난 20살에 불과하고 완성된 선수가 아니다. 아직 개선해야 할 점이 많고 천천히 발전하고 있다."

"시즌 초반에 좋은 출발을 했다고 생각한다. 계속 발전해 나가면 프리미어리그에서 골을 넣을 수 있을 것이다."
아직 골이 자유롭게 터지지는 않지만 호일룬은 공격진의 파트너 마커스 래시포드와 관계가 점점 좋아지고 있다는 점이 중요하다고 했다.

"맞다. 서로를 찾으려고 노력하는 것을 보셨을 것이다."

"셰필드[유나이티드] 경기에서는 거의 어시스트를 받을 뻔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이미 두 번이나 어시스트를 해준 것 같다."

"우리는 경기장에서 서로를 찾으려고 노력하고 있다. 오늘도 깊은 패스로 그를 찾으려고 노력했다. 우리는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제 호일룬은 자신의 첫 맨체스터 더비를 기대하며 과거의 명장면을 재현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당연히 웨인 루니의 바이시클 킥이다!" 맨유의 팬인 호일룬은 맨시티를 상대로 가장 좋아하는 맨유의 골에 대해 묻자 이렇게 대답했다.

"다들 기억하지 않나?"

권장:

  • 오나나의 선방을 본 슈마이켈의 반응

     기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FC 코펜하겐에 1-0으로 극적인 승리를 거두는 과정에서 안드레 오나나의 페널티킥 선방이 대단했다. 이 선방에 대한 피터 슈마이켈의 반응을 TNT 스포츠에서 공유해 화제가 되고 있다.

  • 텐 하흐 감독 | 자신감이 달라졌다

     기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에릭 텐 하흐 감독은 UEFA 챔피언스리��에서 FC 코펜하겐을 상대로 승리를 거둔 후 선수단 내에 자신감이 생기기 시작했다고 주장했다.

  • 텐 하흐 감독의 승리 소감

     기사

    에릭 텐 하흐 감독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FC 코펜하겐을 상대로 극적인 1-0 승리를 거둔 것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 매과이어 | 팀과 개인에게 중요한 순간

     기사

    해리 매과이어는 FC 코펜하겐을 상대로 결승골을 터뜨리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시즌 첫 챔피언스리그 출전에 대해 "놀라운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