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샤르 감독

솔샤르 감독 "활발한 공격, 매우 만족"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노리치 시티를 상대로 대승을 거두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승리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맨유는 12일(한국시간) 영국의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노리치 시티를 상대로 ‘2019/2020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22라운드 가지고 4-0 승리를 기록했다. 200번째 출전을 기록한 래시포드가 두 차례 골망을 흔들고 앙토니 마르시알과 메이슨 그린우드 역시 상쾌한 득점포를 가동했다.

경기 후 MUTV, BBC 스포츠를 통해 솔샤르 감독이 소감을 밝혔다. 
 
활동량에 만족

“상당히 기쁘다. 공격적이었다. 상대도 아마 맨유가 상당히 많이 뛰는 팀이라고 인식했을 것이다. 내가 우리 팀에게 원하는 바이기도 하다”


“프리미어리그에서는 압박과 적극성이 중요하다. 후반에 특히 좋았다”


“홈에서 펼친 경기였고, 1-0으로 리드를 하는 상황에서 그대로 전반을 끝내면 실망스러울 수 있다. 후반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서 결과를 낸 것에 상당히 만족한다”
긍정적인 부분들

“페레이라가 상당히 좋게 출발을 했다. 마르시알 역시 앞으로 달렸고, 마타의 실력도 뿜어져나왔다. 전체적인 모습에 만족스럽다. 공을 잃으면 마르시알, 마타, 등이 달려들어 다시 빼앗으려 놓력했다”


“데 헤아의 세이브 역시 대단했다. 전반 직전 세이브는 아주 중요한 장면이었다. 1-1로 하프타임을 맞았다면 후반에 어떻게 되었을지 모른다. 자신감을 가진 데 헤아의 모습이었다.

래시포드의 200경기 출전

매 시즌 대단한 모습을 보여준 래시포드다. 활동량, 태도, 그리고 오늘의 득점까지 대단했다. 첫 번째 득점은 마무리가 좋았고 두 번째 역시 침착한 페널티킥이었다. 지난 노리치전에 두 차례 놓친 바가 있어 오늘 경기를 앞두고 더 연습을 했다


래시포드의 어린 나이를 감안하면 200경기 출전은 최고의 기록이다. 아주 훌륭한 자세를 가진 선수다. 더욱 배우고 개선하길 원하는 선수다. 자신감을 가지고 가능성을 보여준다. 타박상이 조금 있었지만 그는 뛰고 싶었다
그린우드의 활약

“그린우드의 득점은 이제 기대가 된다. 정말 멋진 골을 넣었다. 오늘 세 명의 중앙 공격 자원들에게 만족한다. 경기를 통해 더욱 날카로움을 뽐낼 것이다. 상당한 득점력을 가진 선수다. 앞우로 더욱 발전할 것으로 믿는다”


윌리엄스의 선발?

“선수들이 이해를 해야 한다. 좋은 모습을 보여주면 나는 경기네 내보낼 것이다. 만약 그게 아니라면 경쟁에 돌입해야 한다. 브랜든은 한 번도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았다. 오늘 역시 좋은 모습을 보였다”


맨유 공식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