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레아스 페레이라, 폴 포그바, 마커스 래시포드

통계로 보는 맨유의 유소년들

마커스 래시포드의 새로운 맨유 계약이 월요일에 공표되었으며, 솔샤르 감독은 그를 보고 “아카데미 출신 선수의 재능이 빛나는 예시”라고 칭했다.

클럽의 아이콘이자, 리저브 팀의 이전 감독이었던 솔샤르는 유스 셋업에 깊은 감사를 전했으며, 홈에서 자란 선수들이 그의 계획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카데미 선수들이 퍼스트 팀에서 큰 역할을 하고 있음을 입증할 수 있는 통계 자료를 보았다.

새로운 기록

맨유는 65번의 프리미어리그 득점을 2018/19 시즌에 기록했으며, 5명의 아카데미 졸업자들이 30번의 득점을 기록했다. 전체 통산 46%에 달하는 기록이다. 

이것은 프리미어리그 시대 클럽 기록이며 이전 41%에 비해 올랐다. 1995/96 시즌, 그리고 '92 클래스의 유명한 기록에도 대응하는 기록이다. 

스크롤 다운해서 더 상세히 알아보자..

아카데미 졸업자들의 프리미어리그 득점 퍼센티지

1: 2018/19 | 30/65 득점 = 46.15%
2: 1995/96 | 30/73 득점 = 41.10%
3: 1997/98 | 29/73 득점 = 39.73%
4: 2002/03 | 29/74 득점 = 39.19%
5: 1992/93 | 24/67 득점 = 35.82%

2018/19 아카데미 졸업자들의 프리미어리그 득점

폴 포그바 = 13
마커스 래시포드 = 10
제시 린가드 = 4
스콧 맥토미나이 = 2
안드레아스 페레이라 = 1

유스에게 기회를

이번주 초, 솔샤르 감독은 첫 프리 시즌 훈련 세션을 가졌으며, 몇몇 아카데미 선수들이 클럽의 사진작가의 카메라에 잡혔다.

앙헬 튀앙제브도 그룹의 일부로 애스톤 빌라에서 복귀하였다. 앙헬 튀앙제브는 2018/19 시즌 임대 기간을 보냈다.

투어 2019 원정 스쿼드에 포함되는 것은 엄청난 일일 것이다. 투어 2019는 일요일 오후 호주에서 출발하는 투어를 시작한다. 

감독은 어린 선수들로 스쿼드를 구성하며 목표가 현실적이다. 최근 이적한 다니엘 제임스와 아론 완-비사카도 포함되었다. 

맷 버스비 경이 말한 적이 있었다. 충분이 잘한다면 이미 나이가 든 것이라고.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