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필드 유나이티드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EPL 복귀를 환영합니다!

12년의 공백 이후, 쉐필드 유나이티드가 프리미어리그로 돌아온다.

쉐필드 유나이티드는 2007년에는 최고의 기량을 보여주었고 이후 두 시즌 전 리그 원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다. 

감독이자 쉐필드 유나이티드 팬인 크리스 와일더는 스쿼드에 충격 요법을 제공했으며, 그렇지 않았다면 이정도의 성공을 거두지 못했을 것이다. 

맨유 임대 선수 딘 헨더슨은 2부 리그에서 또 다른 키퍼보다 더 클린 시트를 유지하는 중이며, 다른 한 편 빌리 샤프는 23번의 득점을 기록하며 최다 득점 선수 중 하나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타이트한 예산으로 쉐필드 유나이티드는 최고 리그에 삶을 적응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집중할 예정이다. 과거 그들과의 기록에 대해 다뤄보았다...

쉐필드 유나이티드
쉐필드 유나이티드

첫 프리미어리그 미팅

쉐필드 유나이티드 첫 경기는 1992년 8월 15일 프리미어리그 첫 경기를 치렀다. 알렉스 퍼거슨 경ㄱ의 맨유 팀이 기억하는 시즌이었던 반면 우리에게 잊혀진 경기였다. 브라말 레인에서 2-1의 승리를 지켜낸 쉐필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였다. 

올드 트래포드에서 상황이 바뀌었다. 데이브 감독의 쉐필드 유나이티드에 브라이언 맥클레어와 에릭 칸토나의 득점으로 2-1의 승리를 거두었다.

우리의 가장 최근 만남

지난 경기는 2016년 FA컵 3라운드 경기였다. 3라운드 경기는 골 없는 무승부로 향했고, 꿈의 극장에서의 재경기가 치러졌다. 데 파이가 패널티 구역 내 득점을 기록했다. 그리고 웨인 루니가 활약했으며, 맨유는 4라운드에 올랐다. 5월 결승전에서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 패배 이후 승리했다. 

마지막 프리미어리그 만남에 대해, 올드 트래포드에서 또 한 번 만났다. 알렉스 경의 맨유가 카디프 시티 감독 네일과 경기를 치렀을 때였다. 마이클 캐릭이 경기 초반 리드를 잡았고, 루니의 2득점이 있었다. 후반전 2-0 승리를 거두기도 했다. 우리가 챔피언이 된 날, 쉐필드 유나이티드는 시즌 마지막 날 떨어지고 말았다.

동영상
웨인 루니
웨인 루니

그 후 무슨 일이..

2007년 영국 축구의 최고 순위표에서 떨어진 이후 쉐필드 유나이티드 팬들에 롤러코스터를 탄 이들이었다. 2부와 3부리그에서 뛰었던 쉐필드 유나이티드였다.

케빈 감독이 지도한 쉐필드가 2009년, 챔피언십 플레이오프 결승에 다다른 후, 클럽은 리그 원에서 두 시즌 후 강등되었다. 그리고 두 번의 플레이오프 결승에서 패배한 일도 있었다. 첫 번째는 허더즈필드 타운, 두 번째는 요빌 타운과의 경기 패배였다.

쉐필드 유나이티드
쉐필드 유나이티드

2016년 5월 12일 크리스 와일더와의 약속이 터닝 포인트가 되었다. 쉐필드가 2017년 챔피언십으로 들어가게 되었다. 2부 리그에서 좋은 경기력을 유지하고 있던 이들은 플레이오프에서 지난 시즌 주요 플레이오프에 경쟁을 해내기도 했다. 

이번 시즌 와일더의 팀은 회복력을 보였으며, 강등된 이후 12년에 복귀를 위한 컴피티션이었다. 클럽의 주장 빌리 샤프는 와일더처럼 기록을 깨는 시즌을 즐겼다. 23번의 득점을 기록했다. 

스쿼드에서 딘 헨더슨은 맨유와 연결이 된 선수만이 아니라, 올리버가 세 번의 연속 프로모션을 성취해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세 개 다른 클럽에 프로모션이었으며, 2017년 브라이튼과 지난 시즌 풀럼이었다.

브라말 레인
브라말 레인

브라말 레인에서의 기록

1855년 준공된 쉐필드 유나이티드의 홈 그라운드는 가장 오래된 주요 스타디움이다. 수 년간 실력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우린 브라말 레인에 세 번의 방문을 기록했고, 두 번의 승리와 한 번의 패배를 기록했다. 

사실상 한 번의 패배는 프리미어리그에 1992년 8월 첫 경기를 했던 때였다. 2-1의 패배였다. 하지만 브라말 레인에서 가장 큰 승리를 기록했으며 마크 휴즈와 리 샤프, 에릭 칸토나가 득점을 기록하며 3-0 승리를 기록했다. 

2006년 12월, 우리의 최근 리그 방문은 쉐필드의 홈 경기였다. 웨인 루니는 2-1 승리로 팀을 이끌기도 했다. 이번 승리를 계속해서 다음 시즌 브라말 레인에 복귀를 기록하며 계속해서 희망을 갖고 있다.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