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니 판 더 비크

판 더 비크 등번호 확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새롭게 영입한 도니 판 더 비크는 맨유에서 등번호 34번을 달고 활약한다.

아약스에서 맨유로 이적을 완료한 23세 미드필더 판 더 비크는 2017년 이후 줄곧 등번호 6번을 달고 활약했다.

도니는 암스테르담 연고 아약스에서 처음에는 30번을 달고 뒤었고, 10차례 네덜란드 대표 경기에는 여러 등번호를 달았다.
2020/21시즌 맨유에서는 34번을 달고 뛴다. 이전에 아약스의 팀 동료였던 압델하크 누리를 기리기 위해다. 누리는 2017년 프리시즌 경기 도중 심장부정맥에 이상이 생겨 쓰러졌다.

판 더 비크의 친한 친구였던 누리는 유소년 시절 아약스에서 함께 성장했으나 베르더 브레멘과 경기 도중 영구적 뇌손상이 찾아와 비극적으로 축구 경력을 마무리하게 됐다.

아약스에서 '애피'라는 애칭으로 유명했던 미드필더 누리는 등번호 34번을 달고 1군 경기를 15차례 소화했다. 세 경기는 2016/17시즌 유로피리그 경기였다. 당시 아약스는 결승까지 올랐으나 스톡홀름에서 맨유에 0-2로 패했다.
다른 아약스 출신 선수들이 새 팀으로 이적 할 때 누리의 등번호를 택했다. 로마에 입단한 저스틴 클루이베르트를 포함해 브라이튼에 입단한 조엘 펠트만, 나폴리에 입단한 아민 유네스 등이다.

지난 주 맨유와 장기 재계약을 체결한 딘 헨더슨이 본래 34번의 주인이었으나 기꺼이 판 더 비크가 이 번호를 다는 것을 허락했다.

이전에 맨유에서 34번을 달고 뛴 선수는 1993/94시즌 조너선 그리닝이 있었다. 필 바즐리와 골키퍼 안데르스 리니고르도 34번을 달고 활약했다.

다음 시즌을 준비하라! 2020/21시즌 홈 앤 어웨이 유니폼은 지금 유나이티드 다이렉트에서 판매 중입니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