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샤르 감독

팰리스전 선수단 소식

솔샤르 감독은 맨유의 프리미어리그 홈 경기인 크리스탈 팰리스 전에서 부상 없이 마무리될 수 있길 바라고 있다.

솔샤르 감독은 월요일 경기에서 변화 없는 팀 구성으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당시 경기에서의 유일한 변화는 안드레아스 페레이라를 대신해 다니엘 제임스가 투입되었다는 것이었다. 

제임스는 첼시와의 데뷔 경기에서 득점을 기록했으며, 블랙 카운티에서는 선발에 서기도 했다. 그는 시즌 가장 어린 선수로 기록되었으며, 솔샤르 감독은 이번 주말 경기에서도 다시 한 번 같은 선수들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안드레아스는 월요일 경기에서 마커스 래시포드를 대체해 경기 마무리 즈음 투입되었고, 라인업에 복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후안 마타와 메이슨 그린우드는 두 번의 경기 모두에서 대체선수로 있었는데, 선발에 서길 기대해 본다. 아론 완-비사카는 자신의 오랜 동료들과 마주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다니엘 제임스
다니엘 제임스

솔샤르 감독은 2019/20 시즌에 아직 출전하지 않은 몇몇 맨유 선수들을 부를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네마냐 마티치, 애슐리 영, 앙헬 튀앙제브가 울브즈와의 경기에서는 후보선수로 임했으며, 크리스 스몰링, 필 존스, 프레드, 디오고 달롯은 솔샤르 감독의 계획대로 자신들의 길을 가고 있는 중이다. 

알렉시스 산체스는 코파 아메리카 준결승 칠레 국가대표 팀에서 활동한 이후 늦게 합류하였으며, 경기 스쿼드에 합류할 가능성도 있다. 솔샤르 감독이 그의 이적과 관련한 모든 사항에 대해 입을 열고 있지 않지만 말이다. 

“앞으로 몇 주간 지켜봅시다. 아직 국제 이적 시장이 마무리되기 까지는 몇 주가 남았으니까요. 지금 이 순간은 우리 선수입니다.” 솔샤르 감독은 울브즈와의 경기 이후 기자회견에서 다음과 같이 언급한 바 있다. 

장기 부재 선수는 에릭 바이이며, 토요일 경기에서도 모습을 볼 수 없다. 

에릭 바이는 토트넘과의 프리 시즌 경기에서 부상을 입어 수술을 받았으며, 1년 후까지 회복에만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팰리스의 상황은

크리스탈 팰리스는 아직 1승을 못한 상황이다. 토요일 경기에서 승리를 원하고 있다. 

팰리스는 지난 오프닝 경기였던 에버턴과의 경기에서는 0-0, 이후 지난 일요일 쉐필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는 1-0으로 패했다. 

윌프리드 자하는 쉐필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선발로 임했으며, 이번 주말 경기에서도 뛸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윌프리드 자하
윌프리드 자하

팰리스의 수비 듀오인 마마두 사코와 제임스 톰킨스가 지난 시즌 말미에는 무릎과 사타구니 부상으로 각각 경기에서 결장했었다. 

사코는 팰리스의 프리 시즌에 참여했으며, 이번 주말 경기에서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톰킨스는 클럽의 친선 경기들에 참여하지 못했지만, 아직 경기에 참여할 방법은 많은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여름 이적한 제임스 맥카시는 요크셔에서 열렸던 경기에 참여했었고, 새로 이적한 선수들인 게리 카힐과 빅토르 카마라사도 토요일 경기에 처음으로 모습을 보일 가능성이 있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