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마냐 마티치

네마냐 마티치, 팬들의 질문에 답하다!

금요일 12 11월 2021 07:52

네마냐 마티치가 전세계의 팬들이 보낸 질문에 직접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양한 주제로 흥미로운 이야기가 나왔다.

세르비아 출신의 미드필더인 마티치는 자신의 딥-라잉 미드필더 포지션에 대한 이야기, 아버지와 아들, 지도자에 대한 생각 등 다양한 주제에 답했다.

또한 동료들에 대한 농담과 특별한 이야기도 소개했다.
Chen Weikang (중국): 등번호 31번을 달고 있는데, 특별한 이유가 있나요?
"네 특별한 번호입니다. 제 아들이 골랐거든요. 주차장에서 아들과 놀고 있는데, 등번호 3개 중 하나를 골라야 했어요. 아들에게 물어보자 31번을 골랐어요, 특별한 이유랍니다"

Li Yan (중국): 아주 멋진 골을 넣은 경험이 있어요. 힘든 상대로 말이죠. 어떤 슈팅을 좋아하나요? 중거리? 바이시클?
"솔직히 이야기해서 골을 많이 넣지는 못했어요. 아마 멋진 골이 10개 정도 될거에요. 세��비아 대표팀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바이시클킥을 성공시킨 적이 있어요. 그리고 첼시와의 FA컵 준결승에서는 중거리슛으로 골을 넣었어요. 그리고 팰리스전에서는 막판 득점을 넣었죠. 그런 골들이 항상 제가 꿈꾸던 골이랍니다"

Ravichandran M (싱가포르): 팰리스전을 한 마디로 표현하자면?
"음, 그저 대단했죠"

Jonathan B (에티오피아): 평생 잊지 못할 골은 무엇인가요?
"몇 개 있어요. 팰리스전 득점, 토트넘과의 FA컵 득점, 포르투와 벤피카에서 가진 대결. 아마 그 세 골이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Velimir T (불가리아): 수비형 미드필더에게 가장 중요한 덕목은 무엇일까요?
"집중력이라고 생각해요. 옳은 위치에 옳은 순간에 있어야 하고 상황을 컨트롤해야 해요. 물론 경기를 잘 읽어야 하죠"

Ewan L (영국): 상대하기 가장 어려운 선수는 누구였나요?
"아마도 야야 투레를 꼽을 수 있을 것 같아요. 맨시티에 있던 당시 정말 대단했죠.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선수였다고 생각해요. 동시에 세계 최고의 미드필더 중 한 명이었죠. 맞서 싸우는걸 즐겼어요. 어려운 상황이 있었지만 최선을 다 해 그와 맞섰어요ㅕ"

Apeh K (나이지리아) : 동료들이 선사한 별명이 있나요?
"동료들은 저를 늑대라고 불러요. 왜 인지는 모르겠어요. 동료들에게 물어보세요! 아마 훈련시 상대를 잘 속여서 그런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늑대들은 속이지 않아요!"

Aaryaman I (캐나다): 방문했던 곳 중 가장 편안한 곳은 어디었나요?
"언제나 가장 편안한 곳은 세르비아에 있는 집이죠. 이유는 모르겠어요. 하지만 그곳에서 제가 태어났고, 제가 온 곳이죠. 정말 최고의 편안함을 느껴요"

Deng Wenhao (중국): 어린 시절 포지션은 무엇이었나요?
"스트라이커 아래에서 10번 역할을 했어요.. 키가 작았어요. 지금보다 말이죠. 한창 작았지만 기술이 좋았고, 많은 골과 도움을 했죠!"
동영상
네마냐 마티치
Olanshile O (나이지리아): 라커룸에서 어떤 영향을 끼치나요? 새로운 선수들도 많이 도워주나요?
"그럼요. 우리 라커룸은 적응하기 쉬운 곳 같아요. 언제나 새로운 선수가 오면 첫 순간 부터 편안하게 해 줘요. 많은 선수들이 해외에서 왔고, 영국 선수들도 많아요. 어떤 나라에서 온 선수라도 도와줄 선수가 있고, 또 기꺼이 도와주고 있어요"

Aviv N (말레이시아): 맨유 입단 전 비디치에게 물어봤나요?
"물론이죠. 이야기를 나눌 때 마다 비디치는 언제나 저에게 좋은 조언을 주고 있어요. 팀에서도 대단한 레전드죠. 입단 한 달 전 물어봤고, 좋은 이야기를 들었어요. 언제나 우리를 잘 도와주고, 지금도 좋은 친구로 지낸답니다"

Lukas S (크로아티아): 당신을 축구로 이끈 사람, 가장 좋아하는 선수는 누구인가요?
"제가 어린 시절 가장 좋아하던 선수는 지네딘 지단이었어요. 비슷한 포지션에 있었고, 제 영웅이었죠. 축구 역사상 가장 대단한 선수였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제 아버지가 축구 선수였어요. 아버지가 경기를 하는 것을 보면서 자랐어요. 아버지처럼 되고 싶다는 생각을 했고, 아버지는 지금도 자신이 저 보다 잘 했다고 생각해요!":

Hanan R (영국): 스쿼드에서 가장 드리블을 잘 하는 선수는 누구인가요?
"확실히 저는 아니구요. 제 포지션은 그럴 필요가 없고, 또 드리블이 많이 허용되는 포지션은 아니죠. 하지만 그린우드와 래시포드가 가장 드리블을 잘 하는 것 같아요"
 
Mark T (영국): 아들의 축구를 보는 것도 좋아하나요?
"가끔 아들이 축구하는 장면을 봐요. 너무 큰 부담은 주기 싫지만, 가끔 보고 있어요. 즐기고 있는지 보고 있는거죠. 다행히 즐기고 있어 저도 행복합니다. 만약 즐기지 못한다면 다른 스포츠를 추천할거에요"

Stan S (영국): 영국에도 세르비아 사람들이 많나요?
"그럼요. 아마 런던에 9만명 정도 살고 있는 것 같아요. 정말 많죠. 맨체스터에는 많지 않지만 레스터에도 살고 있고, 교회도 있어요. 영국에 많은 사람들이 살고, 친구들도 많아요"

Nick C (미국): 경기 전 특별한 습관이 있나요?
"솔직히 그런건 없어요. 그냥 라커룸에 와서 평범하게 해요. 워밍업을 준비하고, 특별한 것은 없어요. 어떤 선수들은 각자 미신이나 징크스같은게 있는데, 저는 없어요"

Chaz R (미국): 가장 만나고 싶은 유명인은 누구인가요?
"그 질문에 대해서는 생각해보지 않았네요. 솔직시 제키 찬을 만나고 싶어요! 그의 영화가 좋아요"
Shen Yifei (중국): 팀에서 가장 옷을 잘 입는 선수는 누구인가요? 그리고 포그바의 패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제가 제일 잘 입어요. 포그바가 소셜미디어에 자신의 스타일을 게재하는데 저는 포함되고 싶지 않아요! 스타일은 존중하지만, 제 스타일은 아니네요!"

Rome O (나이지리아): 라커룸에서 가장 재미있는 선수는 누구인가요?
"그건 바로 포그바죠. 언제나 포그바는 화를 내기도 하고, 그런 그를 지켜보는게 재미있어요. 또... 포그바네요!"

Joyce M (케냐): 그라운드에 오를 때 마다 스스로 최선을 다 하겠다는 다짐을 하나요?
"그럼요. 언제나 오를 때 마다 축구를 처음 시작한 순간을 시작해요. 올드 트라포드는 조금 더 특별한 동기를 주고는 하죠. 더 좋은 모습, 매 순간 최선을 다 하겠다는 생각을 하고, 고향을 생각해요"

Tristan C (영국): 언젠가 지도자가 되고 싶다고 했는데요, 어떤 지도자가 되고 싶나요?
"일종의 계획이죠. 코치 수업을 시작하기는 했어요. 하지만 지금은 축구 선수로서 집중하고 있어요. 아마 4~5년 정도는 더 뛰지 않을까요, 그때 가서 보려고요. 지금은 축구 선수에 집중하려 합니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