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주제 무리뉴 감독

무리뉴 감독 : 나는 100 퍼센트 맨유

주제 무리뉴 감독은 자신이 “100퍼센트 맨유”라고 말했다. 하지만 승점 3점을 거두어도 감정적으로 축하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친정과의 대결에 나선다. 하지만 다른 경기들과 마찬가지로 자신의 개인적인 역사는 뒤로 한다고 강조했다.

맨유가 주말 맞붙는 첼시와의 대결은 매우 중요하다. 뉴캐슬전 극적 승리 후 A매치 기간을 가졌고, 이제 원정에 나선다. 첼시는 맨유보다 승점 7점을 앞선 상황이다. 맨시티 리버풀과 함께 승점 20점을 기록 중이다/
무리뉴 감독
무리뉴 감독
“나에게는 또 하나의 경기일 뿐이다”
라는 것이 무리뉴 감독의 말이다.

“내 팀이 만약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득점하고 미친듯이 기뻐하고 승리할 것이라고 묻는다면 나는 부정적으로 말할 것이다”


“나는 언제나 스스로를 절제하고, 경기장과 한때 나를 응원했던 관중들을 존중하려 노력할 것이다”
“나는 언제나 현재 위치를 생각할 것이다. 내가 어디에 있는지, 어디에 나의 팬들이 있는지 말이다. 나에게는 또 하나의 경기가 펼쳐진다. 다시 경기장으로 나서서 최선을 다 하고, 나의 선수들, 나의 팬들, 나의 팀을 위해 최선을 다 하는 것이 내가 할 일이다”


“나는 100퍼센트 맨유다. 나의 옛 경기장, 나의 옛 팬들에 대한, 나의 옛 경기장에 대한 존중은 있지만, 그들에 대한 공간은 내일은 없을 것이다”
주제 무리뉴
주제 무리뉴

스몰링, 더욱 큰 꿈을 향해 article

크리스 스몰링이 더욱 큰 미래를 향한 발걸음을 준비하고 있다.

무리뉴 감독의 첼시 원정 선수단 소식 article

주제 무리뉴 감독이 주말 첼시와의 리그 원정 경기를 앞두고 선수단 소식을 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