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바니, 그린욷, 맥토미니, 래시포드

리버풀과의 FA컵, 최고의 선수는?

마커스 래시포드가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3-2 승리를 거둔 후 팬들에게 가장 많은 찬사를 받았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리버풀과의 대결에서 승리했다. 활발하게 경기장을 누비며 상대의 골망을 흔든 마커스 래시포드가 경기 후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다.

맨유는 경기 초반 상대방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래시포드가 동점골을 기록했고 이후 메이슨 그린우드가 역전골까지 성공시켰다.
경기 후 펼쳐진 투표에서 래시포드는 39퍼센트의 득표를 했다. 이어 폴 포그바가 20퍼센트를 득표했다. 포그바는 앞서 풀럼전 승리 당시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됐다.

이어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17퍼센트를 득표했다. 경기 막판 환상적인 프리킥 득점으로 승리를 이끌었다.
래시포드는 이달 처음으로 최고의 선수로 뽑혔다. 앞서 지나 12월에는 셰필드 유나이티드, 울버햄프턴전에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된 바 있다.

맨 오브 더 매치 TOP4

마커스 래시포드(39퍼센트)
폴 포그바(20퍼센트)
브루노 페르난데스(17퍼센트)
루크 쇼(8퍼센트)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