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훈련 세션의 무리뉴 감독

웨스터 햄 원정 선수단 소식

주제 무리뉴 감독이 웨스트 햄과의 경기를 앞두고 선수단 소식을 알렸다.

무리뉴 감독은 루카쿠가 맨유 프리미어리그 마지막 경기에 참여하지 않을거라 전했다. 하지만 루카쿠가 FA컵 결승에선 참여할 수 있길 바란다는 말도 함께 전했다. 

루카쿠와 함께 펠라이니도 브라이튼 전에서 선발로 임했지만 근육 부상 문제로 이번 경기에선 참여하지 않게 되었다. 

하지만 긍정적인 소식으론 무리뉴 감독이 필 존스와 알렉시스가 아멕스 스타디움에서의 패배 이후 복귀한다는 소식이다.

무리뉴 감독이 애슐리 영을 믿는 이유 article

주제 무리뉴 감독이 애슐리 영에 대한 믿음을 나타냈다. 다시 한 번 스쿼드의 핵심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경기 전 기자회견에서 무리뉴 감독은 다음과 같이 전했다.
“부상으로 인해 루카쿠와 펠라이니는 쉽니다. 두 선수는 기용하지 않을 겁니다. 존스와 알렉시스는 복귀합니다. 더이상의 문제는 없습니다.”


“루카쿠는 마지막 리그 경기에 임하지 않을 겁니다. 펠라이니도 그럴 수 있고요. 근육 문제입니다. 기다리고 지켜봐야 합니다.”
무리뉴 감독은 왓포드를 상대로 하는 경기에서 마이클 캐릭을 기용할 것으로 확정했으며 올드 트래포드 결승에서 은퇴할 수 있도록 만들어주었다. 

“캐릭은 올드 트래포드의 마지막 경기에 선발로 나설 겁니다. 프리미어리그 마지막 경기죠. 캡틴으로 팬들 앞에서 경기 선발로 서게 될겁니다.”
웨스트 햄 경기에선 어떤 모습일까

웨스트 햄은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의 지도를 받고 있으며 현재 장기 부상 리스트가 있다. 

이전 맨유 스트라이커였던 하비에르는 무릎부상, 안토니오와 제임스는 햄스트링, 윈스톤과 페드로는 무릎-인대 파열, 샘은 발목 부상으로 모두 경기에 임하지 못하고 있다. 

임대 선수인 조 하트 키퍼도 부상이며 클럽의 POY였던 마르코도 부상으로 있었으나 이번 경기에선 복귀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기도 하다. 

2017년 웨스트햄전, 4-0 대승의 추억동영상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