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히스 총

솔샤르 감독, 부상 소식 전해

솔샤르 감독은 타히스 총과 빅토르 린델로프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맨유는 ICC 경기에서 승점을 따내며 좋은 경기를 치러냈다. 메이슨 그린우드의 득점 덕분이었다. 

콘테스트의 본질을 강조하며 인터밀란은 도전을 만들어냈고, 총은 특히 파울의 영향을 받았다. 공격적인 성향으로 경고를 받은 선수에게서였다. 이는 부상으로 이어졌고, 앙헬 고메즈로 교체되었다.

린델로프는 수비의 중심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며, 필 존스와 함께 했다. 후반전 대체되기 전까지 말이다. 

“잘 모르겠습니다. 괜찮아야 할텐데요. 린델로프는 내일 평가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타히스는 괜찮을 겁니다. 그냥 부딫힌 것 같습니다. 수비수를 절대 뭐라 하는 것이 아닙니다!”

루카쿠는 투어 2019 세 번 연속으로 출전하지 못하고 있다. 발목 부상 때문이다. 리 그랜트도 마찬가지다.

“물론, 만약 당신이 선수이고, 한 주를 훈련에 참여하지 못한다면, 루카쿠는 세 번째 경기를 못뛰고있는 겁니다. 그는 경기장에서 훈련 중이고, 얼마나 갈지 지켜봐야죠.”

“중국에서의 토트넘전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어떤 선수가 기용 가능할지 살펴봐야죠.”

빅토르 린델로프
빅토르 린델로프

데 헤아와 루크 쇼는 인테르와의 경기에 복귀했고, 프레드도 나왔다. 

다음 중국에서의 투어 2019 경기는 토트넘과의 경기가 될 것이다. 프리 시즌 모든 경기는 MUTV에서 만날 수 있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