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래시포드, 사우샘프턴전 복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대행이 주말 사우샘프턴과의 경기에서 마르쿠스 래시포드가 출전 가능하다고 밝혔다.

래시포드는 올 시즌 10골을 넣으며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지난 주말 올드 트라포드에서 개최된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발목 부상으로 그라운드를 내려와 제시 린가드와 교체되었다.

래시포드는 3일 후 펼쳐진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경기에서 교체 출전했교, 이제 완벽히 회복했다고 밝혔다.

“래시포드는 완벽히 회복했다. 아마 선발 출전할 것이다”
고 솔샤르 대행이 전했다.
래시포드
래시포드
“많은 변화는 없을 것이다. 마지막 훈련을 소화했고, 위험을 감수하지는 않을 것이다. 마르시알의 경우 며칠 더 필요할 것이다. 주중 경기와 비슷한 라인업으로 나설 가능성이 있다”


“교체 3명 중 한 명은 유소년 선수가 될 수도 있다. 물론 그보다 많을 수도 있다”


맨유는 지난 경기에서 원정 8연승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솔샤르 대행은 이제 좋은 기록을 홈으로 가져오고 싶다고 밝혔다.

솔샤르 대행은
“홈에서도 이기고 싶다. 리버풀전은 무승부, 번리전도 무승부였다. 이제 홈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집중해야 한다”
고 했다.
사우샘프턴은?

사우샘프턴은 지난 다섯 차례 원정 경기에서 단 한 차례 패배를 기록했다. 모두 2019년에 펼쳐진 일이다. 지난 주말 풀럼전에서 2-0 승리를 거두었다. 당시 풀럼의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은 경기 후 지휘봉을 놓았다.

리버풀 스트라이커 출신의 대니 잉스는 주중 경기에 햄스트링 부상으로 출전하지 않았다. 아일랜드의 마이클 오바페미 역시 마찬가지다.

사우샘프턴의 역대 최고 금액 선수인 마리오 레미나는 폴 포그바와 함께 유벤투스에서 활약한 바 있는데, 주말 경기 출전은 불투명하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