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델로프

린델로프 '아쉽지만 무실점 경기에 만족'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울버햄프턴과의 FA컵 경기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 린델로프가 클린 시트에 대한 만족감을 표했다.

맨유는 5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에 위치한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영국축구협회(FA)컵 3라운드(64강)에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두었다. 

승리를 하지 못한 것은 아쉽지만 다시 한 번 클린 시트를 기록한 것은 만족스러운 부분이다.

경기 후 린델로프는
“터프한 경기였다”
“전반은 우리가 점유율을 가지고 지배했지만 후반은 조금 힘들었다. 어려운 경기였다”
고 했다.
솔샤르 감독은 경기에서 아스널전 대비해 7명의 변화를 줬다. 브랜든 윌리엄스, 타히트 총, 메이슨 그린우드 등 젋은 자원들이 선발로 나섰다.

린델로프는 연말연시 바쁜 기간이기에 로테이션은 필요하다고 했다. 더불어 어린 선수들의 활약에 대해서도 좋게 평가햇다.

린델로프는
“정말 경기가 많은 시점이다. 몇몇 변화가 있었던 오늘이다”
며 

“어린 선수들의 활약에 대해 만족한다. 자신의 장점을 잘 보여줬고 맡은 임무를 잘 했다”
고 했다.
맨유는 9월 이후 세 번째로 클린시트를 기록했다. 로메로에 대한 칭찬을 했다.

린델로프는
“로메로가 얼마나 대단한 골키퍼인지 모두가 알고 있다. 정말 많은 클린시트를 기록 중이다”


“놀랍다. 놀라운 골키퍼이며, 놀라운 동료다. 매우 기쁘다”
고 소감을 덧붙였다.
 
로메로
로메로
한편 맨유는 경기에서 래시포드의 슈팅이 골대를 강타했다. 맨유는 승리에 가까울 수 있었지만 아쉽게 2차전을 노려야 하는 시점이다.

린델로프는
“힘든 경기였다. 선수들이 잘 했지만 오늘은 운이 좋지 않았다”


“승리하지 못해 매우 아쉽다. 어려운 경기였다”
고 아쉬움을 밝혔다.

모바일에서 만나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핵인싸라면 앱 다운로드!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