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론 완-비사카

완-비사카의 첫 달

아론 완-비사카가 맨체스터에서의 첫 몇 개월간의 생활과 새 클럽에서의 삶에 대해 United Review에서 독점 인터뷰를 진행했다.

완-비사카는 지난 6월 크리스탈 팰리스에서 영입되었으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새 삶을 시작했다. 첼시와의 경기에 4-0으로 승리하며 첫 경기에 훌륭한 경기력을 보여준 그는 울버햄튼과의 경기에서는 MOM에 선정되기도 했다. 

하지만 그의 첫 몇 달은 어땠을까. 그리고 경기장 밖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새로운 홈에서의 생활은 어떨까. 

완-비사카가 United Review에서 밝힌 인터뷰를 만나보자..

아론 완-비사카
아론 완-비사카

투어에 관해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큰 일인지는 몰랐어요. 우리가 도착하자마자, 팬들이 우릴 기다리고 있었고, 밤새도록요.. 놀라웠습니다! 게다가 시간도 있었고요. 팀을 더 알아가는 시간도, 함께 해나가는 시간도 필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이 팀에 새로 와서, 긴장하지는 않았지만,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빨리 적응해야겠지?' 하지만 시작부터 너무 잘해주셨습니다. 적응하기 더 쉬웠던 것 같아요.”

아론 완-비사카
아론 완-비사카

지헤의 말

“선배 선수들이 많이 도와주고 있습니다. 폴 포그바도 저에게 많은 조언을 해주었고요. 퍼스에서의 첫 경기였습니다. 모든 이들이 해주었던 말처럼 같은 말을 해주었습니다. 이유가 있어서 온거고, 경기에서 뛰고, 두려움 없이 뛰고요. 업다운이 있겠지만요.”

도전을 위한 훈련

“마르시알과 많이 훈련하고 있습니다. 힘들지만,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우리 둘 다 도와주고 있어요. 그처럼 빠른 발은 없어요. 배울 것이 많습니다. 우리 공격수들은 페이스가 엄청납니다. 집중 해야하고, 항상 다음 일을 생각하고 집중해야죠.”

마커스 래시포드, 제시 린가드, 앙헬 튀앙제브, 아론 완-비사카
마커스 래시포드, 제시 린가드, 앙헬 튀앙제브, 아론 완-비사카

맨체스터에서의 생활

“이제 적응하는 중입니다. 몇 주간 집을 찾았고 이사를 왔습니다. 그렇게 많이 나가보지 못했어요! 팀과의 시간을 밤에는 갖고요. 멋집니다. 그렇게 활발한 타입의 사람이 아니지만, 제 역할이 필요한 부분도 있으니까요. 축구와 떨어져서 사람들과 더 만나게 되어 좋습니다.”

“맨체스터에는 처음입니다. 하지만 좋은 곳에서, 적응하고 있습니다. 첼시와의 경기에서 유니폼을 입고 뛰며 확신이 들었고, 점점 더 확신을 가지고 뛰게 될 겁니다.”

이번 기사는 8월 24일 United Review 크리스탈 팰리스전에 공개되었다. 여기서 주문 가능하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