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데르 에레라

에레라와의 재회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선수 안데르 에레라가 폴 포그바와 맨유의 최근 발전을 칭찬했다. 올드 트래포드를 떠난 이후 첫 대결에 대해 이야기했다.

맨유는 파르크 데 프랭스 원정으로 챔피언스리그 첫 경기를 치른다. 이 팀에 옛 동료가 있다. 사전 회견에 나선 미드필더 에레라는 2019년 3월 3-1로 이겼던 파리 원정 당시 맨유 선수였다.

“그때 맨유 선수였고 역전극에 기뻤죠.”
 

“우리는 새로운 선수가 많았어요. 1군 팀에 부상자가 많았죠. 잘하길 바랐고, 실제로 잘했고, 이겼고, 기뻤습니다.”
“이제는 달라요. 전 파리 선수입니다. 선발 출전 여부는 모르겠어요. 어떤 일이 벌어지든 전 파리를 위해 뛸 것이고 파리 생각만 할 것입니다. 최선을 다해 뛸 거고 우리가 이기도록 할 겁니다.”


“기억은 좋아요. 이젠 전혀 다른 경기죠. 관중이 없고, 분위기도 달라요. 우리는 이길 준비가 됐습니다.”


화요일 경기는 H조 첫 경기다. 같은 날 터키 챔피언 이스탄불 바샥셸히르와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팀 RB라이프치히도 경기한다.

“이제 내일이 경기입니다. 두 팀 모두에게 중요한 경기죠. 실수를 하면 조별리그에선 큰 문제가 생깁니다.”

맨유에서 21번을 달고 뛰었던 에레라는 전 동료 포그바와 중원에서 격돌한다.

“그는 모든 걸 가졌어요. 포그바 같은 선수는 별로 없죠.”


“포그바는 1대1, 박스투박스로 플레이할 수 있고, 높인 곳에서도 뛸 수 있습니다. 거의 다 할줄 알아요. 기술도 있고 재능도 있어요. 브루노 페르난데스와 잘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전에는 한쪽에 치우쳐서 플레이했죠. 그의 재능은 세계 최고 중 하나라고 봅니다.”


“전 이제 파리 선수입니다. 그도 잘하길 바랍니다. 하지만 이젠 다른 팀 선수이고 내일은 싸워야죠.”
포그바와 에레라
포그바와 에레라
맨유에서 카라바오컵, FA컵과 유로파리그, 두 차례 커뮤니티 실드 유승을 이룬 에레라는 맨유에 대해서도 말했다.

“맨유는 발전하고 있어요.”


“제 생각에 적절한 선수를 영입한 것 같고요. 계속 개선되고 발전하고 있죠. 퇴보하지 않았다고 생각해요. 나아가고 있죠.”


맨유 2020/21시즌 홈, 원정, 서드 유니폼은 현재 유나이티드 다이렉트에서 판매 중입니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