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 헨더슨

헨더슨, 새 계약 및 임대 확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기쁜 마음으로 딘 헨더슨과의 새로운 계약 체결을 발표한다. 2022년 6월까지 맨유와 함께하며, 1년 연장 옵션을 가지고 있다.

22세의 헨더슨은 14살 부터 맨유의 아카데미에서 자라난 자원이다.

잉글랜드 21세 이하 팀에서 활약하는 그는 한 시즌간 셰필드 유나이티드에서 임대 생활을 한다. 이미 지난 시즌 성공적인 임대 시절을 보낸 팀이다. 헨더슨은 셰필드에서 지난 시즌 챔피언십 우승을 통해 승격을 확정했다. 가장 많은 무실점 경기를 기록한 골키퍼가 바로 헨더슨이다. 

딘 헨더슨은

“맨유는 내가 자라고 성장한 길이다. 나의 잠재력을 끌어 올리고 최고의 활약을 할 수 있도록 만들어줬다. 맨유와 다시 새로운 계약을 체결하는 것은 내 자신은 물론 가족 모두에게도 자랑스러운  순간이다. 늘 열심히 했고, 최선을 다 해서 이 팀에 보답하려 노력했다”


“다시 임대 생활을 통해 인연을 맺은 코칭스태프, 팬들과 만나는 날을 기다리고 있다. 한 시즌을 프리미어리그에서 보낼 수 있다는 것은 나에게도 정말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다”
고 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헨더슨은 지난 시즌 셰필드에서 환상적인 시즌을 보냈다. 이재 새로운, 큰 미래가 앞에 있다. 계약을 체결해 기쁘다. 아카데미 출신 선수가 최고 수준의 재능을 보여주고 지속할 수 있어 기쁘다”


“딘의 능력에 대해 우리는 대단한 믿음을 가지고 있다. 잠재력과 열정, 승리에 대한 정신은 그가 올해에도 더욱 성장할 수 있으리라는 확신으로 이어진다. 임대 생활에 행운을 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한 시즌을 보내는 것은 정말 좋은 성장의 기회다”
고 축하의 인사를 보냈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