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오구 달롯

달롯 | 새 시즌의 다부진 각오

일요일 13 8월 2023 06:59

디오고 달롯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프리미어리그를 강하게 시작하길 원하지만 향후 10개월 동안의 '긴 마라톤' 도전이라는 점도 잘 인식하고 있다.

맨유는 월요일 밤 올드 트라포드로 울브스를 불러들여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개막전의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맨유는 이미 울브스전에 대한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

꿈의 극장의 조명 아래에서 펼쳐질 여름 밤의 경기는 디오구 달롯을 설레��� 하지만, 그는 좋은 출발과 시즌 내내 일관성을 유지해야 한다는 점을 잘 의식하고 있다.
"시즌 초반 몇 주는 항상 설레는 시기다." 5년 전 여름 FC 포르투에서 맨유로 이적한 달롯의 말이다.

"항상 좋은 출발을 하고 싶고, 시즌 막바지에 프리미어리그와 우승 트로피를 놓고 싸우고 싶다는 꿈이 있다. 그 꿈을 마음 한구석에 품고 있다."

"하지만 우리는 시즌이 긴 마라톤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가능한 한 일관성을 유지하고 싶다."

"훈련의 작은 것부터 시작해서 경기에서 승리해야 한다. 이것이 가장 중요한 일이다. 우리는 잘 시작해야 한다."
 
맨유는 지난 주말에 열린 프리시즌 마지막 2연전에서 RC 랑스를 상대로 3-1로 승리했고 일요일에는 더블린에서 아틀레틱 빌바오와 1-1 무승부를 거두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올드 트라포드에서 열린 랑스와 경기에 출전한 달롯은 프리시즌 기간 동안 팀 동료들과 경기를 준비할 수 있는 귀중한 시간을 가졌다고 했다.
"프리시즌을 통해 시즌을 잘 시작할 수 있는 좋은 분위기와 에너지가 조성되었다. 첫 경기를 잘 시작하고 승리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

"다음 몇 경기를 위한 모멘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시즌을 잘 시작하기 위해 울브스에 전적으로 집중하고 있다."

"매 시즌과 마찬가지로 프리시즌에 최대한 많은 준비를 하고 팀 동료들과 마찬가지로 열심히 노력하며 경기에 임하려고 한다."

"그것이 내가 여기 있는 이유이고, 이 클럽에서 뛰는 이유다. 지난 시즌에는 좋은 시즌을 보냈지만 우리 모두 한 단계 더 올라가고 싶다. 나를 포함해 모든 선수가 조금 더 성장하고 싶어 한다."


당장은 홈 경기에 초점을 맞추고 있지만, 이번 시즌 디오구 달롯의 목표는 원정 경기, 특히 프리미어리그 첫 5경기에서 맞붙을 상대인 아스널, 토트넘 홋스퍼전에 경기력을 향상시키고는 것이다.

 "어떤 상대를 만나든 경기는 항상 어렵다. 우리는 프리미어리그를 잘 알고 있다. 분명 경기에서 좋은 결과를 얻고, 우리가 경쟁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면 더 많은 에너지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첫 경기에서 바로 이길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줘야 나머지 경기를 생각할 수 있다."
 
"우리 클럽의 기준은 모든 경기에서 승리하는 것이다. 이번 시즌에는 특히 원정 경기에서 더 많은 승리를 거둬야 한다는 점이 가장 큰 차이점이 될 것이다."

"올드 트라포드에서 구축한 요새를 유지하면서 원정 경기에서도 최대한 일관성을 유지해야 한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