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 트라포드

4월 30일까지 모든 일정 연기

오늘 오후 정부와 협의를 통해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모든 축구 경기를 4월 3일에서 4월 30일까지 연기하기로 했다.

PREMIERLEAGUE.COM을 통해

“잉글랜드축구협회, 프리미어리그, EFL 그리고 여자 프로 축구 경기는 PFA와 LMA와 함께 전례없는 상황을 맞아 코로나19에 영향을 바는 모든 이들과 뜻을 같이 하기로 했다.”


“2019/20시즌 자국 리그와 유럽 클럽 리그와 모든 컵 대회가 가능한 빨리 재개되고, 마무리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모두 합심했다.”


우리는 UEFA가 유로2020을 연기하는 지원을 함에 따라 자국 리그와 유럽 클럽 대항전, 컵 대회 경기를 치를 수 있는 일정 여유를 가질 수 있게 됐다.

“FA의 규정에 따르면 시즌은 6월 1일 이전에 마무리되어야 하고, 모든 대회는 FA가 정한 한도 안에서 시즌 길이가 정해져야 한다.”


“FA 이사회는 프로 축구 경기와 관련해 2019/20시즌동안 이 한도를 무기한 연장하기로 합의했다.”


“추가로 잉글랜드의 프로 축구경기를 4월 30일 이후로 연기하는 것에 모두 합의했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향후 상황은 여전히 불투명하다. 선수, 스태프, 서포터들의 건강과 복지가 우리의 최우선 과제라는 것은 명백하다. 우리는 정부의 조언을 따르며 계속해서 상황을 검토하며 시즌을 재개할 수 있는 조건이 되면 가능한 모든 옵션을 모색하기 위해 협력할 것이다.”


“우리는 코로나19에 감연된 모든 이들을 생각하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고 싶다.”


코로나19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미친 영향에 대한 모든 정보는 ManUtd.com/LiveBlog에서 볼 수 있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