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솔샤르 감독이 전하는 훈련 소식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지난주 Aon 트레이닝 컴플렉스에서 훈련을 재개한 선수들에 대해 처음으로 밝혔다.

맨유 선수단은 공개된 훈련 영상에서 알 수 있듯이 소그룹으로 훈련하며 엄격하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켰다. 내달 프리미어리그 복귀 가능성에 대한 준비에 대해 솔샤르 감독은 선ㄷ수들의 컨디션이 좋다고 했다.
“우리는 좋은 상태로 훈련에 돌아왔다. 선수들은 환상적인 상태고 날씨도 좋아서 모두 훈련을 즐겼다.”
  솔샤르 감독은 공식 어플리케이션과 Manutd.com에서 영국 시간으로 오후 4시에 공개될 MUTV 그룹 챗 인터뷰에서 말했다.

“우리가 안전하게 축구를 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길 바라며, 다음 단계로 넘어가길 바라고 있다. 훈련장에서 다시 훈련할 수 있어서 즐겁다.”


“모두가 날렵한 모습이었고, 훈련 분위기도 좋았다. 네 명, 다섯 명씩 서로 짝지워서 잘 훈련했다. 나중에는 더 큰 그룹으로 훈련하게 되길 바란다.”

 
“선수들은 자신을 잘 챙겨왔다. 잘 했다. 피트니스 코치 찰리 오언과 키어런 맥케나, 마이클 캐릭과 마틴 퍼트가 늘 선수들을 살폈다. 이들은 휴일도 없었다!”


“영상 통화도 하고 몇 주간 꾸준히 몸을 끌어올렸다.”


폴 포그바와 마르쿠스 래시포드는 지난 3월 축구가 중단된 이후 장기 부상에서 회복했다.

솔샤르 감독은 두 선수의 지금까지 대처에 만족하며 모든 일이 잘 풀릴 경우 프리미어리그 재개 시 선발 출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선수들은 좋아보였다. 이제 훈련에 참가했고 다 잘 해냈다. 지금까지는 별다른 반응이 없었다.”
솔샤르 감독이 덧붙였다.

“다시 리그가 시작할 때가 되면 전 선수들을 확보할 수 있다.”


두 달간 집에서 훈련한 것은 선수들에게 어려웠지만, 솔샤르 감독은 정신적으로 향상됐고, 다시 훈련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안전에 대한 믿음을 얻었다.
 

“축구 선수라면 해야 하는 일이다. 축구를 원한다. 물론 첫 걸음은 함께 훈련하는 것이다. 분명 소규모지만 선수들은 즐겼다. ”


“우리가 전 선수단 훈련을 시작하려면 분며 시간이 필요하지만, 선수들은 정신적으로 준비됐고 몸 상태도 좋다.”


MUTV 그룹챗에 참여한 솔샤르 감독 독점 인터뷰 풀버전은 영국 시간 오후 4시에 공개된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