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군나르 솔샤르

울브즈전 선수단 소식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2라운드 울버햄프턴과의 경기를 앞두고 선수단 소식을 전했다. 지난 주말 첼시전과 마찬가지로 가용 스쿼드에는 큰 변화가 없다.

맨유는 2019/20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이었던 첼시와의 경기에서 4-0 대승을 거두며 쾌조의 출발을 했다. 올 여름 영입한 해리 맥과이어, 아론 완-비사카가 90분을 소화했고 다니엘 제임스가 교체 투입되어 데뷔골을 성공시켰다.

솔샤르 감독은 금요일 오전 Aon 트레이닝 컴플렉스에서 MUTV와 인터뷰를 가지고 선수단 소식을 알렸다. 그는
“좋은 한 주를 가졌다. 가용한 스쿼드는 지난 주와 같을 것 같다. 아직 며칠 경기가 남아있기에 지켜봐야 하긴 할 것이다”
고 했다.
동영상
훈련하는 선수단
훈련하는 선수단
솔샤르 감독 이어 기자회견에서 알렉시스 산체스의 출전 여부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칠레 대표팀에서 코파아메리카를 소화한 후 맨유의 프리시즌에는 참가하지 않았다.

솔샤르 감독은
“산체스는 우리 스쿼드에 있으며 아주 좋은 선수다”
“다른 선수들에 비해 몇 주 더 시간이 필요하다. 휴식도 마찬가지다. 동료들의 수준에 가까워지고 있다”
고 했다.

에릭 바이는 크리스마스까지 가용하지 못한 상황이다. 지난 프리시즌 투어 당시 토트넘과의 경기에서 무릎을 다쳤고 수술을 받았다. 한편 티모시 포수 멘사는 정강이뼈 수술에서 회복 중이다.
울버햄프턴은?

울브즈는 목요일 밤 유로파리그 경기를 가졌다. 아르메니아의 펀닉을 상대로 홈에서 4-0 승리를 거뒀다. 유럽 무대에서 1,2차전 합게 8-0을 만들었다.

누노 에스프리토 산토 감독은 9명의 변화를 줬다. 지난 주 레스터시티와의 경기에서는 득점 없이 무승부를 기록했다. 존 루디, 헤수스 바레호, 막시밀리안 킬만, 아다마 트라오레, 루벤 비나그레, 로메인 사이스, 모건 깁스-화이트, 페드로 네토, 패트릭 쿠트로네다.
페드로 네토
페드로 네토
포르투갈 출신의 네토는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넣어싿. 앞서 잉그랜드 21세 이하 미드필더로 활약하는 깁스-화이트는 울버햄프턴에서 첫 번째 득점을 했다. 포르투갈 출신의 풀백 미나그레는 두 차례 유럽 대회에서 두 골을 넣었다. 

울버햄프턴에 새로운 부상자는 없다. 산토 감독은 완벽한 스쿼드를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권장:

관련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