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누 푸이그말

맨유의 영건들을 소개합니다

맨유의 어린 선수들이 이번 아스타나와의 경기에서 뛸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솔샤르 감독은 디숑 버나드, 에단 레어드, 딜런 레빗의 데뷔를 확정했다. 마테이 코바르, 테덴 멘기, 막스 테일러, 에단 갈브레이스, 아르누 푸이그말, 라르지 라마자니, 드마니 멜러가 대체 선수로 이름을 올릴 예정이다.

니키 벗도 카자흐스탄에 합류하여 선수들을 돕게 되었다. “클럽 전체에 자부심을 느낄 상황이라 생각합니다. 분명한 건, 감독과 스탭들이 영 플레이어들을 보게 될 기회가 될 거라는 겁니다.”

“훈련에서도 이들을 봐왔고, 몇몇 경기에서도 봤습니다. 더 큰 환경이죠 지금은. 유로피안 경기이고 엄청난 경기입니다. 팀과 스쿼드가 이미 한 고비를 넘겨둔 것이 행운이라 생각합니다.”

동영상
니키 벗
니키 벗

오늘 경기에 참여하게 될 영스타들의 프로필을 짧게나마 만나보자.

마테이 코바르

체코 출신의 키퍼인 그는 이번 시즌 좋은 수비력을 보여주고 있다. 프리미어리그 2부 리그 경기들에서 중요한 두 번의 패널티를 막아낸 것을 포함해서다. Leasing.com 우승컵의 주요 인물이며, 특히 리그 원 상대들을 상대로 맨유가 압박을 느끼던 때였다. 그는 안정적으로 볼을 대하며 최근 새로이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가치있는 경험을 훈련을 통해 얻고 있으며, 때로 퍼스트 팀 원정에도 함께하고 있다. 

디숑 버나드

같은 일요일 리그 클럽과 경기를 한 이후, 그는 U10과 U16 사이에서 첼시와의 경기를 치렀다. 센터백인 그는 맨체스터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그의 명성 또한 높아지고 있다. U23에서 주로 뛰고 있다. 강력한 경기력을 가진 그는 스피드면에서도 좋고 인내심도 있는 편이라 이에 대한 보상을 받고 있다. 19세인 그는 아스타나와의 이번 경기에서 시니어 팀에 뛸 기회가 생겼으며, 앙헬 튀앙제브도 함께할 예정이다. 

에단 레어드

다이나믹하고 현대적인 스타일을 가진 풀백인 레어드는 섬광같이 등장했고, 공격 부분에 합류했다. 열정적인 성격을 가진 그는 EFL 트로피에 가장 첫 골을 넣었다. 로더햄 유나이티드에서 멋진 스트라이크를 기록했던 것이었다. 18세인 그는 열심히 뛰고 있으며, 이에 맞추어 훌륭하게 성장하고 있다. 파르티잔 벨그레이드와의 원정 스쿼드에도 함께했으며, 최근 잉글랜드 U19에서는 득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테덴 멘기

U18에서 뛰는 두 선수 중 하나로 메이슨 그린우드와 동료이다. 수비에 강력한 이 선수는 프리미어 2부 리그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 17세밖에 되지 않았지만, 동료들에게 인정받고 있으며, 그의 나이 또래 그룹에서 잉글랜드를 대표하는 선수로 나서고 있다. 그는 경기에서 여전히 배울 것이 많지만, 페이스나 힘에 있어서는 주요한 자산을 가지고 있다. 그는 FA 유스 컵에서도 중요한 선수이기도 하다.

막스 테일러

19세가 겪기 어려운 암도 이겨낸 선수이다. 어려운 상황에 있었지만, 중앙 수비수의 회복력과 힘은 그로 하여금 다시 복귀할 수 있게 만들었다. U23에서 그를 만날 수 있었으며, 올드 트래포드에서 지난주 처음으로 뛰었다. 많은 이들에게 동기 부여를 해주는 인물인 그는 수비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볼을 조율하는 능력도 뛰어나다.

마테이 코바르
마테이 코바르

딜런 레빗

부드러운 미드필더로 그는 패스 능력이 좋으며 라인 사이를 보는 능력도 뛰어나다. 라이언 긱스의 시니어 웨일즈 스쿼드의 멤버이며, 아직 첫 경기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달 초 새로운 계약을 일찍이 체결했으며, U23에서 적응력이 뛰어난 선수다. 그는 제임스 가너와 동료 사이로, MANUSS 프로그램을 거쳤다. 이 어린 전략가는 가장 쿨한 패널티 테이커이기도 하다.

에단 갈브레이스

이 미드필드 선수에게는 충분한 관심이 있다. 북아일랜드 출신의 그가 만들어내는 능력들에 말이다. 2017년 맨유에 합류했다.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기까지 시간이 걸렸지만, 이후 그는 그의 능력을 보여주었고, 마법같은 득점을 보여주기도 했다. 특히 돈캐스터 로버스에서 보여준 발리 볼이 인상적이었다. 시니어 국가대표 데뷔는 9월에 했고 룩셈부르크와의 경기에서 뛰었다. 기억에 남을만한 시즌을 즐겼다. 

아르누 푸이그말

스페인 출신의 그는 에스파뇰에 있을 당시 맨유와의 경기에서 인상 깊은 경기를 보여주었다. 클래식한 미드필더인 그는 맨체스터로 이적하는 기회를 잡았으며 멋진 프리킥으로 U18 데뷔 무대에서 득점을 기록했다. 뉴캐슬과의 경기였다. 그는 수비적인 면에서도 라이트 백을 맡으며 많이 배우고 있고, 이제는 중앙으로 선발되곤 한다. 기술적으로도 굳건한 그는 언어도 배우는 중이며 퍼스트 팀 훈련에도 참여하곤 한다.

앙헬 고메즈, 라르지 라마자니
앙헬 고메즈, 라르지 라마자니

라르지 라마자니

활동적인 포워드인 그는 이번 시즌 활발한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선수이며 네일 우드의 U23 공격 부분에서 득점가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선덜랜드와의 경기에서 두 번의 득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찰튼 애슬래틱에서 이적한 그는 벨기에 유스 팀 대표 선수로 임했으며 수비수를 제치는 드리블 능력도 뛰어나다. 정확도도 높은 편이다. 프리미어 2부 리그에서의 득점은 사실상 지난 시즌 선덜랜드와의 경기에서였다. 하지만 그는 2019/20 시즌 또 다른 수준을 보여주고 있다. 18세의 발전이 짧은 시간을 넘어 성장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예이다. 

드마니 멜러

포워드에서 가장 열심히 뛰는 선수로 상대를 당황시키기도 하고, 앞에서 수비도 하는 포워드이다. 19세인 그는 지난 시즌 마지막까지 이름을 날렸고, 네일 라이언의 U18에서 선두를 차지했다. 다시 한 번 체력을 회복하여 프리미어 2부 리그에 공격을 돕고 있다. 그는 콜린 코치와 함께 훈련 중이며 100%의 노력으로 매 경기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는 중앙이나 와이드 포워드 역할에서 뛸 수 있는 선수이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