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노 페르난데스

페르난데스를 향한 찬사

브루노 페르난데스는 화요일 브루노 페르난데스와 챔피언스리그 경기 승리에 큰 영향을 발휘한 뒤 알렉스 퍼거슨 경 시대 이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최고의 영입 선수로 평가 받고 있다.

포르투갈 미드필더 페르난데스는 올드 트래포드에서 우레와 같은 첫 번째 슈팅으로 득점해 균형을 깼다. 가볍게 마무리한 슈팅으로 점수 차를 2골로 늘렸다. 페널티킥을 얻은 상황에 페르난데스는 맨유 입단 후 첫 해트트릭 기회를 맞았으나 동료의 득점 기록을 더 생각해 마커스 래시포드에게 양보했다.

페르난데스는 맨유 공식앱 이용자들이 선정한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이날 넣은 두 골로 페르난데스는 역대 맨유의 어떤 미드필더보다 빨리 20번째 골을 넣었다.

맨유 페이스북에는 페르난데스를 향핸 서포터들의 찬사로 가득찼다.
게리 빈센트 마틴:
“아직 맨유와 함께한 시간이 길지 않지만 알렉스 퍼거슨 경 시대 이후 최고의 영입이다. 눈부신 임팩트다. 입단 이후 최고의 영입이다.”


디 마타:
“브루노는 리더다. 팀 전체의 사기를 높인다. 이기심 없이 동료들의 동기부여도 이끈다.”


사무엘 아노지:
“브루노 페르난데스는 리더의 모든 자질을 갖추고 있다. 그의 이타심을 보여줬다. 훌륭한 사람이고 헌신적으로 뛰고도 칭찬을 바라지 않는다. 그는 개인 능력이나 성과보다 팀을 믿는다.”

 
포춘 디호:
“브루노는 한 선수 이상이다. 진정한 리더이며 이타적이다. 그가 우리 팀인건 행운이다.”


에노 오봉 아이콘:
“개인 작업보다 팀의 작업이 낫다는 걸 보여준다. 브루노는 해트트릭은 언젠가 할 수 있지만 지금은 래시포드의 골이 필요하다고 믿었다.”


루이스 맥밀란:
“그는 진정한 축구 선수다. 개인의 영광보다 팀의 결과를 더 신경쓴다.”


레슬리 소이어:
“모든 면에서 훌륭한 팀 정신을 보여줬다. 브루노는 완전히 이타적이다. 이 연합을 유지하자!”

 
루크 홀든:
“왜 래시포드가 페널티킥을 찼는지 얘기해주겠ㄷ. 그가 대단한 정신력을 가진 이타적인 선수이기 때문이다. 솔직히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선수다.”


리처드 호킨스:
“브루노는 우리가 영입한 선수 중 최고이며 우리의 뱃지를 위해 싸우는 선수다!”


숀 리:
“브루노는 팀의 부적이다. 그는 팀을 위해 싸운다. 화려한 소셜 미디어의 방해도 없다. 그는 진정으로 영감을 주는 리더다. 합류한지 12개월도 되지 않았는데 레전드가 됐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