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헬 고메즈

유망주들 잔류한다

솔샤르 감독은 퍼스트 팀 스쿼드의 일부로 투어 2019에서 깊은 인상을 남긴 영스타들의 잔류를 확정했다.

임대 선수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감독이 재능있는 그의 선수들이 남길 원하고 있으며, 홈과 원정에서의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MUTV에서의 독점 인터뷰를 통해 솔샤르 감독은 앙헬 고메즈와 타히스 총에 관한 계획을 언급했으며, 9월 2일 전에 임시적으로 팀을 떠나게 될지 잔류하게 될지 여부와 이적 시장의 마무리에 대해 언급했다.

메이슨 그린우드
메이슨 그린우드

“아닙니다.” 스튜어트 가드너가 임대 이적에 대한 소식을 물었을 때 다음과 같이 언급했다. “솔직히, 여기 남길 바라는 마음이고, 적절한 영향력도 만들어줄 거라 생각합니다.”

“프리 시즌에 이들은 이미 함께했고, 2월, 3월, 4월에도 마찬가지였습니다. 훈련도 잘해왔고, 경기 시간이 충분하지 않았을 뿐이죠. 프리 시즌은 지난 6개월 간 성장해왔고, 축구에 익숙해지고 있습니다.”

“기회도 얻게 될 거에요.”

반면 메이슨 그린우드도 시니어 팀에서 충분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지난 시즌 카디프 시티와의 경기에 첫 시작을 끊었다. 

루카쿠가 목요일 인터 밀란으로 이적한 이후, 그는 공격면에서 자리 경쟁을 하고 있다. 

“재능 있는 이런 선수를 데리고 가려면 큰 결정을 해야합니다. 선수를 데리고 있으면서 그의 길을 막는건 아닌지, 기회를 주고 믿는 것이 맞는지 말이죠.”

“이 스쿼드 내에서 큰 역할을 해낼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 선수이고, 많은 것을 그를 통해 볼 수 있을 겁니다.”

타히스 총
타히스 총

제임스 가너와 앙헬 튀앙제브도 이번 스쿼드의 또 다른 영스타들이며, 이들도 금요일 오후 유니폼 넘버를 확정 지었다. 

또 다른 프리미어리그 시즌에 뛰기 위한 도전을 앞두고 있는 선수들이며 첼시에서의 일요일 오프닝 경기를 시작으로 한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