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우드

리버풀전을 앞두고 그린우드에게 보낸 메시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목요일 리버풀과의 대결을 앞두고 메이슨 그린우드에게 지속적인 활약을 부탁했다.

그린우드는 19세에 불과하다. 하지만 레스터시티와의 경기에서 1-2 패배에도 불구하고 활발한 활약을 보여줬다.

레스터시티전 득점포를 비롯해 공격 라인의 영건인 아마드를 이끌었다. 솔샤르 감독은 그린우드의 활약에 기뻐하는 한편, 더 많은 활약을 부탁했다.
동영상
그린우드
그린우드
솔샤르 감독은
“가끔 대단한 리더십을 볼 때가 있다. 책임감을 가지는 과정이다”
라며

“아마드와 엘란가를 그린우드가 잘 이끌었다. 마치 100경기를 뛰었으니, 동료들을 도와야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 모습이었다”
라고 했다.

이어 그는
“정말 좋은 활약을 펼쳤다. 어린 나이에 100경기를 넘게 뛰었다는 것은 대단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라며

“그는 책임감을 보여줬다. 그 모습에 기뻤다. 페르난데스, 포그바, 래시포드, 카바니가 옆에 뛰면서 자연스럽게 배웠다”
라고 했다.
 
솔샤르 감독은 그린우드가 자신감과 함께 더 많은 경험을 통해 성장하길 기대하고 있다.

솔샤르 감독은
“자신이 뛰는 것에 대한 책임감도 더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자신을 믿고 생각하며 옳은 방향으로 뛰어야 한다”
라며

“오늘 그린우드는 그런 면에서 잘 뛰어줬다. 목요일 경기에도 그를 원한다. 더 경험많은 이들과 함께할 것이다”
라고 했다.
그린우드는 레스터전 선발로 나선 선수들 중 유일하게 지난 아스톤빌라전을 소화한 선수다. 그리고 90분이 아니더라도 리버풀전 그라운드에 올라 팀에 힘을 보탤 것이다.

이번 레스터시티전은 그린우드에게 처음으로 득점과 패배를 통시에 경험한 경기였다. 이제 리버풀을 상대로 맨유의 정신을 기대해본다. 

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