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 go to homepage
맨유 선수들

12월, 1월 경기 일정 일부 변경

2018년 12월과 2019년 1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프리미어리그 일정 중 7경기 일정이 바뀐다. 영국 현지 TV중계 일정을 위한 변경이다. 아스널, 리버풀, 토트넘과의 대결 일정이 변경된다.

먼저 12월 1일 사우샘프턴과의 경기 일정이 바뀐다. 경기 시간이 17시 30분(이하 모두 현지 시간 기준)으로 변경된다. 이어지는 아스널과의 주중 경기는 24시간 밀려서 개최된다.

리버풀과의 원정 경기. 안필드 원정은 12월 16일 16시에 개최된다. 이어 카디프 시티로의 원정은 이어지는 토요일 17시 30분에 펼쳐진다. 현지 시간 저녁 경기다. 
경기 장면
안필드 원정 경기 일정 변경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 30일 일정. 본머스와의 대결은 16시 30분에 펼쳐진다. 당초 29일에 예정되어 있었다. 2019년의 1월 2일에는 20시에 뉴캐슬과의 경기가 펼쳐진다. 하루 미뤄진 결과다.

마지막으로 토트넘과의 경기. 1월 13일 경기는 16시 30분에 개최된다. 아마도 토트넘의 새로운 경기장에는 첫 방문이 될 전망이다. 

1월 일정은 에미리에츠 FA컵이 시작하는 5/6일 이후 다시 한 번 바뀔 수 있다. 
경기 일정 변경 안내 (현지시간 기준)

12월 1일 토요일 vs 사우샘프턴 원정(17시 30분)
12월 5일 수요일 vs 아스널 홈 (20시)
12월 16일 일요일 vs 리버풀 원정(16시)
12월 22일 토요일 vs 카디프 원정(17시)
12월 30일 일요일 vs 본머스 홈(16시 30분)
1월 2일 수요일 vs 뉴캐슬 원정(20시)
1월 13일 일요일 vs 토트넘 원정(16시 30분)
델레 알리와 포그바
델레 알리와 포그바

스몰링, 영건들에게 받는 에너지 article

크리스 스몰링이 1군에 합류한 어린 선수들과 함께 훈련을 소화하는 소회를 밝혔다.

무리뉴 감독이 연출한 역전 드라마들 article

뉴캐슬전 역전승 이후, 무리뉴 감독이 연출한 다섯 번의 역전 드라마를 만나보자.

래시포드 “팬들에게 엄청난 힘 얻는다” article

마커스 래시포드는 Inside United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커리어를 돌아봤다.

관련 키워드